잎새바람님의 프로필

올한해 코로나 사태로인하여 삶에틀이바뀌고 어지러운 정치현실속에 모두가 힘든한였읍니다 신년에는 제발 코로나도 물러가고 정치도 안.. 20년 12월 29일 11:24

한마디
저장
600자 남음

2020년 12월 29일

  • 잎새바람잠수  올한해 코로나 사태로인하여 삶에틀이바뀌고 어지러운 정치현실속에 모두가
    힘든한였읍니다 신년에는 제발 코로나도 물러가고 정치도 안정이되여 살만한세상
    정의가 살아있는 희망찬 한해가되기를 바래봅니다 모조록 우리님들 새해 만복이 함께하사고 건겅하시고 뜻한바 모두성취하시는 행복한 새해가 되시길 기원합니다
    저장

2020년 11월 03일

  • 잎새바람  가을이 깊어갑니다 도시근처 작은산속 오솔길을 걸어보면 작은잎새바람에도 낙엽이 눈처럼날려 떨어지고 떨어진낙엽은 제각기 한시절 잘보냈다는듯이 형형색색 아름다운모습으로 떨어져오솔길을 덮고 난 그낙엽을 밟으며 자연과 한몸이되여 걸어봅니다 가슴찡하게 울리는 행복한 마음이 나를벅차게하내요 자연은 이토록 변함없이 아름다운데 시절은 왜 이런지 ....
    저장
  • 잎새바람  앞만보고 치열히달리는 인생열차에서 어느날 이름모를 역에 본의아니게 내려보니
    어디로 가야할지 길이 보이지않았다 나름대로 준비도 많이하고 자신도 있었는데 아무리 둘러봐도 시절의변함이 만만치않다 핑게삼아 구름따라 바람따라 전국을떠돌아봐도 눈만호강이지 마음에 허전함은 어찌할수없구나 이제다시 후반의 인생열차에 몸을 실어본다 무엇이기다리고 있을런지 한번 힘치게 달려보는거지머 ㅎㅎ나이를먹어도 마음비운다는게 참 쉽지안내요...
    저장

2020년 09월 23일

  • 잎새바람잠수  가을바다여행겸 바다낚시 핑게삼아 9월14일출발하여 9박10일간에걸쳐 이곳자곳
    사람사는 냄새도 맞으면서 다녀왔읍니다 세월탓인지 어디를가나 정겹고 애뜻하고
    혼자만의 고독을 즐기면서 ㅎㅎ 그냥 아무생각없이 그렇게 다녀왔습니다 ㅎㅎ
    명절쉬고 다른곳으로 다시떠나볼까 합니다
    저장

2020년 05월 09일

  • 잎새바람  오늘은 새벽부터 봄의끝자락에서 보내는아쉬움인듯 비가 차분히네리고있내요
    자연에이치에따라 시간은 어김없이흐르고 우리인생도 수많은 사연을품고서
    무심히 흘러 갑니다 격하게 흥분하고 죽을것같은 아픈상처또한 인생사 돌이켜보면
    잔잔한 추억인것을 왜그리 아파하고 힘들어했는지 우리인생 넓은가슴으로 행복한나날 보내시기을....
    저장

2020년 04월 08일

  • 잎새바람  너무도 아름답고 사랑스러운데 미운사람
    정말 미운데 언제나 생각나고 그리운사람
    이별을고하고 매몰차리만큼 냉정하게 돌아서보지만
    언제나 제자리로 오고마는 나에게 그런 인연이 있다
    언제나 머리따로 마음따로 나이가 먹어도 세월이 흘러도
    변할것같지않는 나에게 그런 인연있다 만은 시간이흘러 이제 조금은
    시들해질것도같은데 아직도 설레고 가슴이뛴다
    저장

2020년 01월 03일

  • 잎새바람  한세상 사노라면 누구나 가슴깊은곳에 가슴시린꽃분홍사연 한두개씩은 고히간직하고있을겁니다 너무나 소중하고 고귀해서 누구에게도 말하고싶지않은 나만에아름다운추억 힘들고 지칠때 살며시가슴에서꺼내여 그시절을 되세기며 홀로 미소도지었다가 진한그리움에 홀로눈물지을때도 있었을겁니다 이사람역시 소증한꽃분홍사연을 아직도 소중히 간직하고 있답니다 바램이있디면 우연이라도 어느이름모를장소에서라도 딱한번만이라도 만나볼수있다면 ...
    저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