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각이님의 프로필

☆★━─…*~/곰//꽃/짝짝짝☆★━─…*~☆/곰//꽃/짝짝짝/곰//곰//짱/ 라이브ㅡ /짱/ 03월 16일 18:09

한마디
저장
600자 남음

08월 17일

  • 하늘을 닮아야겠다

    온갖 먹구름이 달려들어도,
    언제 그랬냐는 듯 세상의 아름다운 색을
    전부 끌어다 자신을 물들이던 하늘. 저러다
    하늘이 산산조각 나는 건아닐까 싶은 강력한
    천둥 번개에도 다음 날이 되자 무슨 일이 있었냐는 듯
    말끔히 털어 버리는 하늘. 면역력이 얼마나 좋은 건지
    항상 고요를 되찾는 하늘. 그날, 하늘을
    닮아야겠다는 생각을 했다.

    -이민주의《그래도 오늘은 좋았다》중에서 -

    저장

08월 16일

  • ♡、스트레칭과 운동

    운동하다가
    다치는 일은 결코 좋은 일이 아니다.
    하지만 다치더라도 십중팔구, 그다음에
    할 수 있는 무엇인가가 분명히 있다. 부상을
    절대로 바란 적은 없을 테지만, 어쩌면
    부상을 통해 운동을 모든 것의
    맨 우선순위에 놓겠다고
    곰곰이 생각하게
    될지도 모른다.

    - 조너선 S. 캐플런의《도시에서 명상하기》中에서 -


    저장

08월 15일

  • 행복하기로
    결정하세요.

    행복은
    내가 행복해져야지,하고
    결정하면 옵니다.

    왜냐하면
    행복은 로또가 당첨되듯
    나에게 주어지는 것이기도 하지만
    세상을 바라보는 내 관점이기도 하기
    때문입니다

    지금..,
    행복하기로 결정하세요!!

    저장

08월 14일

  • ♡、인간성

    진정으로 우수한 인재는
    인간성도 훌륭한 사람이다.
    재능은 있으나 인간성이 부족하면
    성공이 오래가지 않는다. 훌륭한 인간성을
    갖추지 못한 사람은 업무 현장에서 뛰어난
    기량과 능력을 충분히 발휘하지 못한다.

    - 하야시 나리유키의《일머리 단련법》中에서 -


    저장
  • ♡、마음이 안정되어 있으면

    자신의 마음이
    안정되어 있지 않으면
    아무리 남이 칭찬해 준다 해도
    그것은 부질없는 짓이 되고 만다.

    그러나
    자신의 마음이 안정되어 있으면
    아무리 남이 비난을 해도
    흔들리지 않는다.

    ......................................〃장로게경〃



    저장
  • 반 컵의 물로 살아나왔다

    그는 어떤 핍박에도
    굴하지 않고 살아남아서
    신이 주신 삶의 목적을 찾고,
    나치의 잔학상을 폭로하겠다고 결심한다.
    그래서 인간으로서 존엄성을 잃지 않으려고
    노력했다. 하루에 한 컵씩 배급되는 물을 반만
    마시고, 나머지는 세수를 위해 아껴 두었고,
    유리조각으로 면도까지 했다. 그리고 결코
    낙담하거나 절망적인 말을 입에 담지 않았다.
    그 덕분에 그는 끝까지 살아남아서
    아우슈비츠에서 해방되었다.

    - 김재일의《멘탈경쟁력》중에서 -

    저장

08월 13일

  • 정신과 도덕, 마음의 근력

    지각, 판단,
    차별적 감정, 정신활동,
    나아가 도덕적 기호까지도 포함하는
    인간의 능력은 선택하는 과정에서만 발휘될 수 있다.
    관습에 따라 행동할 때는 선택이 끼어들 틈이 없다.
    이 경우, 사람들은 최고를 분별하거나
    탐하는 것에서 경험을 쌓을 수 없다.
    정신과 도덕도 근력과 마찬가지로
    사용해야 좋아진다.

    - 마이클 샌델의《정의란 무엇인가》중에서 -

    저장

08월 12일

  • ♡、당신을 끄시오!

    터널을 들어서는 순간 나는 압류된다
    내 속에 나를 결박하는 말이 있다
    웅크리고 있는 늪이 있다
    흐르지 못한 피가 터널을 파고 있다
    반달 모양의 출구가 사이렌을 울리며 달려온다
    라이트를 끄시오!
    당신을 끄시오!

    - 김영미의 시집《두부》에 실린 시 <터널> 中에서 -

    저장

08월 11일

  • ♡、멀리서 보아야 아름답다

    눈, 비 그리고 사람.
    이 세 가지는 멀리서 보아야 아름답다

    창을 통해 바라볼 땐
    그지없이 아름다운 눈과 비
    그러나 가까이 다가가면 갈수록
    흙탕물로 변하고 질퍽여서
    처치 곤란일 때가 많다
    사람도 마찬가지다.

    자세히 알면 알수록 실망하기 쉽다
    그러나 정반대의 사람들도 많다.

    - 최윤희의《멋진 노후를 예약하라》中에서 -


    저장

08월 10일

  • 삶의 향기는
    언제 목적지에 도착하는가의
    여부와 관계없이,
    우리가 걸어가는 길 중간중간에 피어 있는
    들꽃 같은 얼굴들과
    매 순간의 경험에서 우러나온다.

    앞만 보고 나아가는 것이 아니라
    담벼락에 핀 꽃을 보는 마음의 여유와 관심,
    그곳에서 기쁨을 발견하는 쉬어 감이
    그 여정을 풍요롭게 만든다.

    '자신이 걸어가는 길에 있는 것들에
    관심이 없는 사람은
    목적지에 도달해서도 행복하지 못하다.'

    - 류시화의
    《새는 날아가면서 뒤돌아보지않는다》中에서 -


    저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