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채c님의 프로필

한마디
저장
600자 남음

10월 16일

  • 미리내 님을 많이 알고싶습니다
    저장

10월 01일

  • 솔향기 수신거부군요
    저장

09월 29일

  • 영영 넉넉한 마음으로 커피 한잔과 더불어
    나눌수 있는 농담 한 마디의 여유로움이 있다면
    초라해진 나를 발견하더라도
    슬프지 않을 것이다.

    우리는 하루를 너무 빨리 살고
    너무 바쁘게 살고 있기에
    그냥마시는 커피에도 그윽한
    향이 있음을 알수 없고

    머리위에 있는 하늘이지만
    빠져들어 흘릴수 있는
    눈물이 없다.

    세상은 아름다우며
    우리는 언제나 사랑할수 있는
    마음을 갖고 있다.

    커피에서 나는 향기를 맡을수 있고
    하늘을 보며 눈이 시려
    흘릴 눈물이 있기에 난 슬프지 않고
    내일이 있기에 나는
    오늘 여유롭고 또한 넉넉하다.
    저장

08월 21일

  • 산들별 즐거운음악시간 함께*(부경휴게소)*
    에서 해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저장

08월 14일

  • 솔향기 수신거부군요
    저장

07월 30일

    저장

07월 13일

    저장

07월 10일

  • 미채c님께서 싱글4050니캉내캉방송국을 즐겨찾기 하였습니다.
    저장

06월 27일

  • 가을사랑 편안함과 친숙함의 차이


    편안함은 사람을 만만하게 보지 않지만
    친숙함은 사람을 만만하게 볼 수 있다.

    편안함은 말이 없어도 상관없지만
    친숙함은 말이 없으면 거북해진다.

    편안함은 신뢰와 믿음이 쌓여가지만
    친숙함은 얼굴도장을 지속적으로 찍어 주어야만 생명력을 가진다.

    편안함은 멀리서도 따뜻함을 주지만
    친숙함은 가까이 있어도 허전할 수 있다.

    편안함은 슬플 때도 나눠 갖지만
    친숙함은 슬플 때면 외면할 수 있다.

    편안함은 잡초처럼 자라도 아름다워지지만
    친숙함은 잡초처럼 자라면 위태로워진다.

    편안한 사람과 친숙한 사람에 있어
    특별한 구분은 모르겠다.
    사람들 스스로 느끼기 나름일게다.
    저장

06월 23일

    저장
1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