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람보석님의 프로필

오늘도 좋은날.... 15년 02월 25일 19:18

한마디
저장
600자 남음

02월 04일

  • 운산 겨울 빗소리

    운산변영주



    겨울의 한복판에서

    비가 내린다

    마치 가느다란

    바이올린 소리 같은 빗소리는

    오랜 세월을 견뎌낸 영혼의 추억들이

    아름다운 사랑 머금은 그리움으로

    저 하늘 높은 곳에서

    샤륵 샤륵 내리던 하얀 눈이

    눈물이 되어 빗소리로 흐르는 듯



    겨울 빗소리는

    나의 가슴 깊은 곳의 그리움을

    한 가닥 바이올린 소리로

    귓가에 들려주듯이

    가만가만 다가와 귓가에 머문다



    세월이, 시간이 흐르면

    잊히리라 생각하던

    그대를 향한 이 그리움이

    다시금 피어나는 겨울 빗소리는

    매일같이 즐기는 커피향 마냥

    내 곁에 빗소리로 떠도는구나
    저장

01월 25일

  • 산마루 홍성댁 올만이네 잘지내고 계시나...
    마산 타향살이 40년 너머가네 나도 친정 천안에 가고싶어라 ㅎㅎㅎㅎㅎㅎ
    늘 건강 조심하시게나... 울나이에는 건강이 최고유~~^^*
    저장

2017년 10월 07일

  • 조아라님께서 별명을 바람보석(으)로 변경하였습니다.
    저장

2017년 08월 30일

  • 아침이슬
    조아라님ㅁㅁㅁ
    축하 드림니다
    생일을 맞이한 아침ㅁㅁ
    미역국 조반상에
    감사 드리며
    건강 하시고
    행복 하시길 기원 합니다 ~~
    • 이슬친 고마워..근데 음력야 추석지나고 15일있다지..ㅎㅎ 17년 10월 07일 21:59

      답글을 쓰면 상대에게 알림이 갑니다.
    저장

2017년 08월 29일

  • 포세이돈 생일춬카혀요..
    • 감사.. 17년 10월 07일 21:59

      답글을 쓰면 상대에게 알림이 갑니다.
    저장

2017년 08월 18일

  • 조아라님께서 캐릭터/사진을 변경하였습니다.
    저장

2017년 07월 20일

  • 하루에도 몇 번씩
    떠오르는 사람이 있습니다.
    강물처럼 잔잔한 바람처럼
    싱그러운 모습으로 ..
    상큼한 아침의 향기 같은 사람
    한잔의 갈색 커피 같은 사람
    아름다운 향기로 시들지 않는
    꽃과 같은 사람.
    하루에도 몇번씩
    내 마음이
    그 사람을 따라 나섭니다.
    친구 보석앙 더위 먹지 말고
    건강 관리 잘 해라,,,

    • 오랜만..친구야 잘지내지? 17년 10월 07일 21:59

      답글을 쓰면 상대에게 알림이 갑니다.
    저장

2016년 12월 29일

  • 착한오빠 ^^**..
    저장

2016년 10월 30일

    저장

2016년 10월 18일

    저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