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J샤넬아씨님의 프로필

-살아가는 모든 것은 찬란하고 아름답다,그 생명력 안에 나도 있다- 01월 13일 04:08

한마디
저장
600자 남음

01월 13일

  • DJ샤넬아씨  우리 가끔은
    **********
    생각나는 사람으로 살자

    적당히 걱정도 해주며
    궁금해하기도 하며
    무슨 생각을 하는지
    어디에 있는지
    아주 가끔은 생각하자
    네가 있는 그곳에는 눈이 오는지

    가장 힘들 때면 누가 많이 생각나는지
    보고 싶은 사람이 있을 때는 어떻게 하는지
    괜스레 서로 물어보고 싶어지도록
    생각나는 사람으로 살았으면 좋겠다

    바람 부는 날대로
    비 오는 날대로
    눈이 오면
    더욱 그리운 날대로 생각하자,,,,,,,,,,,,,,,/
    저장

01월 06일

  • DJ샤넬아씨님께서 캐릭터/사진을 변경하였습니다.
    저장
  • DJ샤넬아씨  .
    이세상에 태어나서
    가는길은 다르지만

    만나고 헤어지는 만남속에
    스치는 인연도 있고

    마음에 담아두는 인연도 있고
    잊지못할 인연도 있다.

    언제 어느때
    다시 만난다 해도
    다시 반기는 인연되어

    서로가 아픔으로
    외면하지 않기를...

    인생길 가는 길에
    아름다운 일만 기억되어

    사랑하고 싶은 사람으로
    남아있기를...,,,,,,,,,,,,/
    저장

01월 05일

  • DJ샤넬아씨님께서 캐릭터/사진을 변경하였습니다.
    저장
  • DJ샤넬아씨  .
    몸도 마음도 지쳐
    누가 툭 건드리면
    쓰러져 일어나지 못할 것 같은
    너덜너덜 해진 내 삶에

    다시 찾은 새벽은
    빛은 꺼져 가는 심장을 뛰게 하고
    고운 햇살은 포근하게 감싸며
    다시 힘을 내라합니다.

    이런 세상도 겪고
    저런 세상도 겪으며
    그게 사는 거라고,,,,,,,/
    저장

01월 04일

  • DJ샤넬아씨  그러려니 하고 살자.....!

    인생길에 내 마음 꼭 맞는 사람이 어디있으리
    난들 누구 마음에 그리 꼭 맞으리
    그러려니 하고 살자

    내 귀에 들리는 말들 어찌 다 좋게만 들리랴
    내 말도 더러는 남의 귀에 거슬리리니
    그러려니 하고 살자

    세상이 어찌 내 마음을 꼭 맞추어 주랴
    마땅찮은 일 있어도
    세상은 다 그런 거려니 하고 살자

    누가 비난했다고 분노하거나 서운해 하지 말자
    부족한데도 격려하고 세워주는 사람도 있지 않던가
    그러려니 하고 살자

    사랑하는 사람을 보냈다고
    너무 안타까워하거나 슬퍼하지말자
    인생은 결국 가는 것
    무엇이 영원한 것이 있으리,,,,,,,,,,,,,,,,,,,/
    저장

01월 01일

  • DJ샤넬아씨님께서 캐릭터/사진을 변경하였습니다.
    저장
  • DJ샤넬아씨  하루를 반성하며,!!!!

    무엇을 하였는가 ?
    나로인해 맘 아픈 사람은 없었는가?
    나로인해 상처를 받은 사람은 없었는가?

    최선을 다 하였는가?
    후회스러운 일은 없는가?
    부족한 일은 없었는가?
    거짓과 속임은 없었는가?
    사랑은 얼마나 하였는가?
    이해하며 용서하며 칭찬하며
    존경하고 존경받으며 즐거움과 행복을 주었는가?

    사랑하는 사람을 위하여
    사랑을 얼마나 주었는가?

    아픔과 슬픔을 준 사람에게 용서를 빌고
    사랑과 행복을 위하여 더 열심히 ,,,,,,,
    보람찬 삶을 위해 반성을 하면서 하루를 마루리 합니다

    소담 홍광도,,,,,,,,,,,,,,,,/
    저장

2020년 12월 31일

  • DJ샤넬아씨님께서 캐릭터/사진을 변경하였습니다.
    저장

2020년 12월 30일

  • DJ샤넬아씨  
    .
    삼백육십오일
    목적지를 향해
    지금 막 길을 나섭니다

    처음 가는 길이라
    낯설지만 설렘으로
    걸음을 옮겨봅니다

    가다 보면
    그림같이 펼쳐진 병풍 길 위에서
    노래도 부르며 쉬어도 가겠지만

    막다른 길과 높은 언덕길을 만나
    막막한 외로움에
    눈물 흐릴 때도 있겠지요...
    .
    행복하면 행복을 가슴에 담고
    슬프면 슬픈데로 눈물 흘리며
    피하지도 돌아가지도 않으렵니다
    내가 끝까지 가야 하는 길이니까요......./
    저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