앙짜님의 프로필

응? 19년 08월 21일 10:50

한마디
저장
600자 남음

03월 01일

    저장

02월 26일

  • 돌투

    오늘은 정월 대보름,,
    일년 중에 달이 가장 밝고 크게 빛나는 날이니
    소원을 빌어보세요..
    코로나19로 더이상 피해입는 사람이없도록
    정월 대보름달 기운을 받으셔서
    항상 건강과 더불어 행복 하자라고...^-^
    저장

02월 25일

    저장
  • 앙~~~~짜~~~~님~~~~~
    늦었지만 복 마니 받으세요~~~~
    잘 지내셨어요?ㅎㅎ
    저는요 못지내다 왔어요...
    아주 아주 슬픈일이 있어서...가슴앓이를 마니 했어요..
    이젠 좀 잊어볼까하고...왔는데...잘 될려나 모르겠네요...
    종종 자주 뵈어요.....또 올게요~~~

    • ㅇ ㅏ루님~
      이게 얼마만인지...ㅡ.ㅡ

      슬픈일....ㅠㅠ
      저두 작년한해..
      정말 힘들게 시간을 보냈었는데..
      올해는....
      희망의 해로 스스로..
      힘을 내 보려구 해요~

      아루님의 슬픔을 전부..
      알진 못하지만..
      가슴 앓이를 했다는 말에....
      귀하고 소중한 존재와..
      이별을 했다는 생각이.. 스칩니다..

      시간이..잊게 해 줄꺼에요..
      너무 노력하지 말고..
      잊혀 지지 않으면..
      그런대로.. 기억하며.....
      열심히 바쁘게 살다보면 02월 28일 15:58 NEW

      답글을 쓰면 상대에게 알림이 갑니다.
    • 어느새...
      슬픔이..추억이 되어..
      위안이 될때가 잇을꺼에요.........

      힘내요~~

      올만의 반가움..
      늦게..답을 보냅니다..

      벌써 2월의 마지막이네요.
      꽃길 펼쳐지는 3월 부터..
      우리 자주 스치기를~

      전 요즘 넘 바빠요..
      샵 오픈 준비로..
      정신이 없거든요.~
      아마도.. 4월쯤엔...
      조금은 컴에서 자주 뵐수 잇을꺼에요.~

      올한해..
      아루님의 희망이.
      모두 이루어지는 한해 되기를~ 바래요~ 02월 28일 16:00 NEW

      답글을 쓰면 상대에게 알림이 갑니다.
    저장

02월 16일

  • ☞ 놓고 싶지 않은 아름다운 손 ☜

    《 송정림 》

    힘들고 지쳐 있을 때
    잡아주는 손이 있다면
    얼마나 행복할까요.

    슬프고 외로울 때
    흘리는 눈물을 닦아주는 손
    얼마나 큰 위로가 될까요.

    사랑하고 싶을 때
    양어깨를 잡아주는 손
    얼마나 포근할까요.

    쓸쓸히 걷는 인생 길에
    조용히 다가와 잡아주는 손
    얼마나 따뜻할까요.

    사랑하는 사람의 손이 닿기만 해도
    마술에 걸린 듯 전율이 흘러서
    더 잡고 싶은 고운 손.

    당신의 손이 있기에
    영원히 놓고 싶지 않은 아름다운
    당신의 손입니다.

    • 네이버 찾아서 제글입니다 ㅎ
      마음에 안들면 지워도 됩니다 언니~^.~♡ 02월 16일 20:26

      답글을 쓰면 상대에게 알림이 갑니다.
    • 일 마치고 엄청 피곤하기 하네요
      감사 하는분들에게 인사 글 남겨네요 02월 16일 20:27

      답글을 쓰면 상대에게 알림이 갑니다.
    • 뽀미야.~
      맘에 안들어서 지우는게 아니야..
      오해는 하지 말앙..

      피곤한 시간임에도...
      이쁜 글을 담아 왓구나~

      토닥 토닥..~

      어제 일찍 잠들어서..
      이제사.. 답글을~~~ㅎㅎ

      춥다..

      따뜻하게.. 하루 보내렴~ 02월 17일 14:31

      답글을 쓰면 상대에게 알림이 갑니다.
    • 앙짜 / 네에 언니 감사합니다~^.~ 02월 17일 19:33

      답글을 쓰면 상대에게 알림이 갑니다.
    저장

02월 15일


  • 따뜻한 그리움

    김재진

    찻잔을 싸안듯,
    그리움도
    따뜻한 그리움이라면 좋겠네

    생각하면 촉촉이 가슴 적셔오는
    눈물이라도
    그렇게
    따뜻한 눈물이라면 좋겠네

    내가 너에게 기대고
    또 네가 나에게 기대는
    풍경이라도
    그렇게
    흐믓한 풍경이라면 좋겠네

    성에 낀 세상이 바깥에 매달리고
    조그만 입김 불어 창문을 닦는
    그리움이라도 모락모락
    김 오르는 그리움이라면 좋겠네


    슈슈님의 방송 사연 中ㅁ 。────── ♡

    • 슈슈
      안ㅇ녕~~
      잘자고 일어난거지
      곁에 따뜻한 차 두고 마셔감서
      즐방하기~~~
      새벽에 조금 내리다 그친비 하늘은 잔뜩흐려
      있는데 또 촉촉히 적셔줄듯ㅎㅎㅎ
      오늘 사뿐사뿐 출발하기로하자.
      아자.아자 홧팅
      또매만 뚜고해 칭구야~~~~~^^♡
      지난시간에는 잘들었어.ㅎㅎㅎ
      02월 15일 10:08

      답글을 쓰면 상대에게 알림이 갑니다.
    • 앙짜
      커피 마시며..방송 중이야`~ㅎ

      오늘 날씨 좋지?ㅎㅎ
      어제 부터.. 뭐가 내릴거 같더니..ㅎㅎ
      비가 오더라고.~ㅎㅎ

      좋다 이 아침~
      기분 좋게......난~

      한주 시작 한줄.......
      요즘 맘이 참 행복하거든.~

      이 행복..모두가.. 다들..
      느꼇으면 좋겟다.~ㅎㅎ

      아침..`~ 이쁘게.~ 기분 좋게 시작 하자~ 02월 15일 10:08

      답글을 쓰면 상대에게 알림이 갑니다.
    • 편안한 연휴 되셨나요?
      오늘은 한 주의 시작인 월요일 입니다.
      좋은 시작이 좋은 결과를 가져오듯
      오늘 하루도 기분 좋게 시작하시고
      월요일부터 금요일까지 행복한 일들로
      가득한 일주일 되세요....^○^ 02월 15일 11:13

      답글을 쓰면 상대에게 알림이 갑니다.
    저장

02월 12일

    저장

02월 10일






  • 추억 하나쯤은
    꼬깃꼬깃 접어서
    마음속 깊이 넣어둘 걸 그랬다

    살다가 문득 생각이 나면
    꾹꾹 눌러 참고 있던 것들을
    살짝 다시 꺼내보고 풀어보고 싶다

    목매달고 애원했던 것들도
    세월이 지나가면
    뭐 그리 대단한 것도 아니다

    끊어지고 이어지고
    이어지고 끊어지는
    인연인가 보다

    잊어보려고
    말끔히 지워버렸는데
    왜 다시 이어놓고 싶을까

    그리움 탓에 서먹서먹하고
    앙상해져 버린 마음
    다시 따뜻하게 안아주고 싶다


    추억 하나쯤은 ... 용헤원。────── ♡


    • 앙짜언니 힘내세요 ㅠ.ㅠ
      글 속에 많은 것이 보이네요 02월 11일 19:19

      답글을 쓰면 상대에게 알림이 갑니다.
    저장

  • 만남이란


    만남이란 .........
    서로의 눈을 마주했다는
    것만으로 그 의미는 충분하다.

    한 번의 만남으로 서로에게
    얼마나 위로가 되었는지....
    그로 인하여 세상이
    얼마나 바뀌고
    얼마나 달라지는지,
    그런 건 그리 급하지 않다.

    편견 없이 서로의 눈을 바라봐주고,
    손잡아주고....
    서로의 마음을 들여다보려 했을 때
    세상은 조금씩,
    아주 조금씩 따뜻해질 것이다.



    ‘시가 있어 더 따뜻했던 소망의 집’ 中 。────── ♡

    저장

  • 시간은

    시간은 기다리는 사람에게는
    너무나 느린 것이요.

    겁내는 사람에게는
    너무나 빠은 것이요.

    슬퍼하는 사람에게는
    너무나 긴 것이요.

    기뻐하는 사람에게는
    너무나 짧은 것이다.

    그러나 사랑하는 사람에게는
    시간이 영원한 것이다.



    존스베리 。────── ♡

    저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