꽃반지님의 프로필

찾습니다! 43년전에 이별한 애타게 그립고 보고싶은 옛친구와 그의 가족을... 최정희 최영대 최정숙 최영두 어머님 박 정희? 혹시 아시는분.. 17년 10월 14일 06:36

한마디
저장
600자 남음

09월 23일

    • 누나 멀리서나마 행복한 명절 기분 느끼시길 바랍니다~~~

      늘 건강하고 행복하시길 바랍니다~~~^&^ 09월 23일 17:55

      답글을 쓰면 상대에게 알림이 갑니다.
    저장

09월 07일

  • 꽃반지님께서 캐릭터/사진을 변경하였습니다.
    저장

07월 15일

  • II유민II 한알의 씨가 땅에 떨어저
    싹이 트고 햇빛과 사랑으로 성장
    모진 비 바람에 시달리며
    파란 빨간 탐스러운 열매를 맺는다
    한톨한톨의 낱말이 모여서
    아름다운 문장을 형성하고
    기교와 미사여구를 합하면
    아름다운 시가 탄생 된다
    빗방울이 모여 개울 시내를 이루고
    부딪치고 깨여지고 굽이굽이 돌아
    도착한 곳이 강을 지나 바다
    아름다운 화합의 장이 된다.
    저장

01월 07일

  • 큰소나무 사람나고 사람 낫지요 홰외 에서 얼마나 적적할까요 시간나는대로 아 남자 는나이가맒치요 그러나 인생 부 는 누구보다 맒이하였지요 사람 사는게 다 거기 거기 람니다
    저장

2017년 12월 09일

  • 운산 빗소리
    雲山 변영주

    짐 메어 놓고서
    떠나시려 하는 날
    어둠 잠긴 새벽녘
    시름없이 내리는 비
    내일도 내리 오소서
    연일 이리 오소서

    다시 오기 어려운 먼길
    떠나지 마시오라
    날 저물도록
    하염없이 내리는구려
    가만히 말리는 정은
    비할 바가 없구나

    잡았던 옷 소매를
    뿌리치고 떠나신다
    깜짝 놀라 꿈을깨니
    반가운 빗소리라
    매어둔 짐을 보고는
    도로 눈을 감으오
    • 운산... 오랫만이야.
      오래ㅛ만에 컴을 들여다 보니 푸로필에 매세지가 있다 하여 잠시 들여다 보노라니 운산의 아름다운 시가 두어집 떠 이쎄...
      아름다운 시 감동스래 잘 읽고 간다네...
      요즘은 내가 늘 바쁘고 피곤해서 컴을 잘 안하는데.. 좀 한가해지면
      컴에서 운산을 찾아올께...
      늘 건강한 몸과 마음으로... 09월 07일 23:38

      답글을 쓰면 상대에게 알림이 갑니다.
    저장
  • 운산 상념
    雲山 변영주

    꿈으로 못 다스릴
    가슴 하나 지녔거든
    달이 가는
    여울을 밟아 보오.


    사위는 잠들어도
    가슴엔 물 이랑이...

    천 만년 흐르는 세월
    포구는 지쳐 눕고
    무심한 갯벌 뒤져
    옛 추억 되살리오


    선창엔 빈 배가
    달빛 안아 놓여 있으오...

    잊을 수 없는 사랑은
    밤으로 영롱한데
    수평선은 멀어져 가고
    달빛만이 흐르네

    가슴 닫고 꿈을 꾸긴
    달빛 너무 해 맑으오...


    한밤을 헤매어도
    꿈길 같은 해변에서
    제자리 맴돌다 만
    상념의 간만이여
    저장
  • 운산 그리움이 흐르는 강
    雲山 변영주

    밤 바람에
    달빛이
    부서지는 어둠 속
    눈을 감으면

    영혼은
    하얀 나비 되어
    날아 오른다

    은 빛 퍼득이는
    날갯짓 마다
    애처로움이 떠오르고
    어둠 속에
    그리움이 흐르네

    그리움으로
    이어지던
    나비의 춤사위가
    가라앉을 때

    보고 싶은
    영혼의 속삭임에
    그리움은
    한 줄기 강이 되어 흐르네.
    저장

2017년 11월 16일

  • 또또 짜잔 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

    • 다래야... 누야 솜씨 어떤노? 잘 만들었나? 17년 11월 16일 02:13

      답글을 쓰면 상대에게 알림이 갑니다.
    • 네 잘 만들었어여 ㅎㅎㅎㅎㅎ
      다래는 갈차줘도 못해여 ㅎㅎㅎㅎㅎㅎㅎㅎ 17년 11월 16일 02:16

      답글을 쓰면 상대에게 알림이 갑니다.
    저장
  • 또 짜잔 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

    • 다래야,, 꽃 바로 새워줘서 무지 고마워... 17년 11월 16일 02:11

      답글을 쓰면 상대에게 알림이 갑니다.
    저장
  • 짜잔 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

    • 이젠 머리 돌려 안봐도 됬으니.. 다래 공이 크다 다래야 고마워.. 17년 11월 16일 02:12

      답글을 쓰면 상대에게 알림이 갑니다.
    저장
1 2 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