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ii하연님의 프로필

☆★▒▒ "あいしてる" НðРРУ Ðау ★☆ by o하연o^.~ ▒▒★☆ 11월 24일 14:08

한마디
저장
600자 남음

12월 06일 (오늘)

  • 안녕하세요.
    입동이 지나고 10 여일 지남 대설이라
    자연의 섭리는 한 치 오차도 없이 움직이고
    계절이 바뀔 때마다 우리 네 남은 날들은 짧아지겠지요?
    우린,
    매 순간을 감사로 여기며 광야에 존재하는 삶이 아닌
    푸른 초원에 주인공으로 살아 가는 저와 울 님들이 되시길 빕니다

    저장

12월 05일



  • Ð-··┼안녕하세요..... ♡
    12월첫 주말 행복하게 보내시고 계시겠지요
    날씨가 많이 추워졌으니
    건강 유의하시고 외출시엔 옷 따뜻하게 입으시고
    음악과 함께,따뜻한 차한잔 드시구요
    행복만이 동행하는 좋은주말밤이 되면 좋겠습니다 ??˚˚★
    한주도 수고 많으셨어요~~^^*~~

    저장



  • 100% 나에게
    맞춰주는 사람은 없습니다

    50% 나에게 맞는
    사람을 만나50%
    그 사람에게 내가 맞추고

    그렇게 100% 서로
    닮은 모습으로 사랑하는 것입니다

    ─━∽*♡날씨가 차갑습니다,건강 잘 챙기시고
    12월 첫주말 행복하게 보내세요 ♡*∽━─

    저장
  • 나 하나의 사랑


    그 사랑이
    그리움이고
    기다림 일지라도
    나는 좋아
    내 하나의 사랑이라서

    그 사랑이
    아픔이고
    슬픔 일지라도
    나는 좋아
    내 하나의 사랑이라서

    하지만 이세상에
    너가 없다면
    아무런 의미가
    없어요....

    날이 차가운 주말입니다.
    추운날씨 (코)감기조심 하시고 사랑과
    행복이 가득한 즐거운 주말되시길 바랍니다.
    행복하세요....♡

    저장
    저장
  • 내 안의 도구상자로 행운을 불러라、
    목표 달성의 유일한 방해물은 당신 "자신"이다、
    인생에는 리허설이 없다、

    하루하루의 삶이 매일 행운과 함깨
    미소 짓는 뜻깊고 행복한 오늘이 되시길 빕니다、


    저장

12월 04일

  • 떠난 가을의 그리움


    가슴속에 담겨 있다가
    떠난 가을의 그리움은
    당신 그리움 보다야 덜 하지만
    그래도 많이 그립고 아쉽습니다

    눈물로 보낸 계절도 아니고
    그렇다고 많은 추억을 남긴
    계절도 아니지만
    막상 떠나 보내니 그리움이 크네요

    파르르 떨고 있는
    퇴색된 낙엽을 따사한 불기로 태워
    그 향에 취하고
    진한 블랙 커피에 취하며

    이제 남은 마지막 한 계절 겨울
    머물고 싶지 않아도
    머물러야 하는 겨울이란 계절을 보내며
    당신을 그리워 하듯 가을을 그리워 해야겠습니다

    이밤도 즐겁고 행복한 시간
    누리시기 바랍니다.
    행복하세요....♡

    저장

  • Ð-··┼안녕하세요..... ♡
    주말같은 금요일 행복하게 보내시고 계시겠지요
    12월첫째금요일한주가 어떻게 지나갔는지
    코로나가 점점 더하네요
    ?추워진 날씨와 코로나로 인해
    많이힘드실텐데 힘내시고,코로나,감기완전 조심하시고
    음악과 함께,따뜻한 차한잔 드시구요
    편안한 마음으로행복한밤시간 되세요^^*~~

    저장


  • Ð-··┼겨울비
    여니 이남연 ..... ♡

    바람소리인가
    문 열고 보니
    낙엽 위로 떨어지는
    빗방울이 구슬프다

    가을 떠난 자리
    그리움을
    비가 씻어주는 듯
    찬 공기와 함께
    내 아픈 상처가
    아물지 않아서
    더 차갑게 느껴진다

    ─━∽*♡한주를 마감하는 금요일 건강관리
    잘하시고 따뜻한 하루 보내세요 ♡*∽━─

    저장
  • ...하연님...。

    12월의 첫주말을 알리는 금요일 아침입니다..
    오늘도 참 많이 추우시죠.?..두꺼운 옷차림으로
    출근길에 오른 사람들의 발걸음이 보기만해도
    춥다..라는 모습이 ㄴ누으로 전해지는 아침입니다.
    얄미운 모로나로 인해 어수선한 12월을 맞이하지만
    빨리 따뜻함속에서 미소지을수 있는 그날을 기다려
    보면서 오늘하루도 파이팅 넘치는 날..그리고 감기
    조심하는 하루 되시길 바라면서 다녀갑니다..。

    〃─── ㆀ 고운인연 감사합니다 ㆀ───〃

    저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