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즐님의 프로필

한마디
저장
600자 남음

10월 27일

    저장

10월 26일

  • 다즐님께서 닉스군onAir님을 스타CJ로 등록하였습니다.
    저장

10월 25일

    저장
    저장
    저장
  • 다즐님께서 오몽님을 스타CJ로 등록하였습니다.
    저장

10월 16일

  • [오늘의 명언]

    누구나 마음속에 생각의 보석을 지니고 있다.
    다만 캐내지 않아 잠들어 있을 뿐이다.
    - 이어령 -


    [속담]
    ★ 돈주고 못살것은 지개(志槪)라 ★

    (지개 있는 사람은 절대로 재물에 팔리지
    않는다는 뜻)

    • 빛달님~ 반가워요~
      반짝이지 않는 보석이 주위에 너무 많아요! ~(^*^)~ 10월 18일 01:38

      답글을 쓰면 상대에게 알림이 갑니다.
    저장

10월 15일

  • [오늘의 명언]

    입은 화의 문이요. 혀는 몸을 베는 칼이다.
    입을 닫고 혀를 깊이 간직하면 몸이
    튼튼하고 마음이 편할 것이다.
    - T.폴러 -

    [속담]
    ★ 나막신 신고 대동(大同)배를 쫓아간다 ★

    (대동배:대동미를 받아 운반하는 배.
    나막신을 신고 대동배를 쫓아갈 수 있을 것인가.
    이와같이 요량이 없이 일이 조금도 진전이
    없음을 비유 하는 말)

    • 빛달님 반가워요
      꼭 입은 닫고 지갑은 열겠습니다! ㅎㅎㅎ 10월 15일 22:38

      답글을 쓰면 상대에게 알림이 갑니다.
    저장
  • 새벽안개를 헤치며
    풀잎 끝에 맺힌 이슬방울
    물 안개가 피어오르며
    풀숲 이슬에 함초롱 휘적시니
    수줍게 고개 내미는 사랑
    반가움을 알리는
    새들의 노랫소리..
    강한 햇살에 초록은
    한껏 뽐내며 푸르러가니
    형형색색 꽃들은
    사랑노래 부르니
    꽃비가 내리는구나!
    향기나는 풀숲에
    다소곳이 앉아

    • 쁘디앙님~ 멋진 시~
      고맙습니다! 10월 15일 22:37

      답글을 쓰면 상대에게 알림이 갑니다.
    저장
    저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