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호천사님의 프로필

주막방송국 18년 10월 15일 19:33

한마디
저장
600자 남음

01월 05일

  • 가수나영진 MBC 평창 올림픽 G-22 홍보 축하 방송에 나영진 출연 영상 보기 주소입니다 https://www.youtube.com/watch?v=PW4_ZSN5hAk&t=301s

    위에 주소 누루시면 바로 보여요
    MBC TV 제2편 나영진 평창 올림픽 D-22 축하홍보
    영하 18도속에 촬영한 방송보기
    촬영하고 독감으로 무진장 고생 했어요 ㅠㅠㅠㅠ
    하지만 여러분 덕으로 잘했습니다
    저장

01월 01일

  • 수호천사님께서 행복한여인님을 스타CJ로 등록하였습니다.
    저장

2019년 11월 23일

  • II유민II 살면서
    모든 것을 털어 놓아도
    좋을 한사람쯤 있어야 한다.

    그 한사람을
    정하고 살아야 한다.

    그 사람은
    살면서 만나지기도 한다.
    믿을 수 없지만 그렇게 된다.

    삶은 일방 통행이어선 안된다.
    우리는 세상을 떠날때만
    일방통행이어야 한다.

    살아온 분량이
    어느 정도 차오르면 그걸 탈탈 털어서
    누군가에게 보여야 한다.

    듣건 듣지 못하건
    무슨 말인지 알아듣건 알아듣지 못하건
    그것도 중요하지 않다.

    무조건 다 털어 놓을 한 사람.
    저장

2019년 11월 20일

  • II유민II 금,
    그대 곁으로 가고 있습니다
    한 걸음, 또 한 걸음
    질척이는 길을 걸으며
    멈출 수 없는 길을 갑니다

    안개 자우룩하고 어두운 길
    때아닌 불청객으로 내리는 비
    젖어 부르르 떨리는 몸
    물기를 털어내며 걷고 또 걷습니다

    그대에게 당도하였을 때
    달갑지 않은 겨울비가 아닌
    환희를 전해주는 하얀 눈이었음
    점점 굳어가는 몸이지만
    내심 그리 생각하며
    그대에게 한 걸음 더 가까이 다가갑니다
    저장

2019년 11월 14일

  • II유민II 비밀번호도 서명도 필요없는
    인생 통장에는
    나만의 보석을 저축하고 싶습니다.

    언제든 올려다볼 푸른 하늘과
    언제든 꺼내 들을 새소리와
    언제든 바라볼 작은 들꽃들과
    언제든 껴내 볼 아름다운 추억을
    저축하고 싶습니다.

    언제든 손잡을 좋은 사람과
    언제든 써먹을 삶의 지혜와
    저용히 있어도 빛나는 인품을
    저축하고 싶습니다.

    필요한 사람에게 줄 따뜻함과
    메마른 감성에 물을 줄 사랑과
    상대를 먼저 생각하는 넉넉함을
    저축하고 싶습니다.

    어느 날 홀연히 먼 길 떠날때
    그래도 참 잘 살았구나 미소 지을
    아름다운 통장 하나 갖고 싶습니다.
    저장

2019년 11월 04일

  • II유민II 커피향에 묻어나오는
    부드러운 입맞춤으로
    두런 두런 이야기 나눌수 있는
    그런 친구가 그립습니다

    미루 나무 그늘 아래서
    어깨를 나란히 마주대고 앉아
    파란하늘 보며 생각을
    나눠 가질수 있는
    그런 친구가 그립습니다

    느낌을 가득 실은
    작은 사연들을 주고 받을수 있고
    행복함을 주고 받을수 있는
    그런친구가 그립습니다

    그리움에 그리운 혼자가 아닌
    둘이서 자그마한 울타리
    가꾸워 갈수 있는
    그런 친구가 그립습니다
    저장

2019년 10월 26일

  • 수호천사님께서 H진달래H님을 스타CJ로 등록하였습니다.
    저장

2019년 10월 15일

  • II유민II 그냥 사랑해야지. ★

    사랑한다는 것은 참 아름다운 일이지.
    사랑한다는 것은 참 고운 일이지.
    사랑한다는 것은 참 기쁜 일이고
    사랑한다는 것은 참 행복한 일이지.

    집착도 소유도 바람도 없이
    그냥 내가 좋아서
    그냥 내가 사랑스러워
    단지 사랑만 위해 사랑해야지.

    아름다운 눈으로 바라본 세상
    조건 없는 사랑이 작은 떨림이 되어
    내 가슴에 번져올 때...

    진실로 사랑한다는 것이
    얼마나 기쁜 일인지.
    얼마나 가슴 벅찬 일인지.
    그냥 사랑만을 위해 사랑해야지.


    -< 삶도 사랑도 물들어가는 것 > 中
    저장

2019년 10월 11일

  • II유민II 해 저문 외진 강여울에
    시름의 허물을 벗어 둔
    고단한 근심가지는
    은하수에 흐르고

    아스라이 멀어진 날들은
    달빛에 편편이 바스러져
    별빛으로 깜박인다

    으스름달에 초조로이 잠긴
    산자락 기슭 묘지를 지나
    동구 밖 길섶에 다다라

    먹빛 가슴 올올이 풀어헤쳐
    해 묵혀 온 초록 심지에
    애절한 그리움을 켠다.
    저장

2019년 09월 14일

  • 수호천사님께서 캐릭터/사진을 변경하였습니다.
    저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