러브봄이님의 프로필

↖↖ BLOSSOM ⌒⌒)♡(⌒⌒ Lee Bom ↗↗ 18년 08월 15일 19:53

한마디
저장
600자 남음

08월 12일 (오늘)

  • 감포난박사 숨 가쁜 가을빛 소리
    토소/정해임

    태풍이 지나간 자리
    숨 가쁜 가을빛 소리
    바람의 소리인가
    가을의 서곡인가.

    갈 곳 잃은 발길
    초점 없는 가로등에
    외로움에 기대 선
    여인의 눈물

    뜨거운 열기에
    불타는 속살
    여름을 태우니
    가을이 익어갑니다.
    저장
  • 돌투

    예상치 못했던 중부 지방의 폭우로
    전국 곳곳에 물 폭탄이 강타를 하였습니다.

    수마가 할퀴고간 자리마다
    깊은 상처를 남기고 있네요
    더이상 비 피해가 없도록대비 잘하시길 바라며
    즐겁고 평온한 하루가 되시길 바랍니다...^L*
    저장
    저장

08월 11일

  • 여름향기 목요일오늘도
    비가 오락가락
    물난리 철저히 대비합시다
    오늘도 화이팅♡??♡~~~~~~~^^
    저장
  • 감포난박사 지우지 못한 전화번호 / 체동 김유숙

    내 핸드폰 속에
    아직도 지우지 못 한
    엄마의 전화번호

    삭제해 버리면
    엄마와의 인연이
    영원히 끊어질까

    별에서 홀로 남은
    외로움 두려움...

    이젠 없는 번호 이건만
    내 핸드폰속엔 엄마가 있다
    든든한 나의 버팀목으로....
    저장
  • 수화 슬픈 사마리아인 / 藝香 도지현

    무엇이 옳은 것일까
    때로는 눈을 가려야 하고
    때로는 귀도 막아야 한다

    자신의 일신을 위해
    가슴속에 장막을 쳐야 했고
    눈은 가자미 눈에 되어야 했다

    사념의 고리에서 헤매고
    바글바글 끓는 마음
    갈등으로 뇌리는 번뇌에 지쳤다

    우리가 배운 정의는
    그것이 참인지 거짓인지
    그 명제 속에 빠지는 함정 같은 것

    모든 것은 혼란뿐이고
    아무것도 할 수 없는 것에
    어쩌지 못하는 망연자실한 마음
    저장
    저장

08월 10일

  • 감포난박사 은향 배혜경


    장맛비에 흠뻑 젖은
    가녀린 꽃잎도

    작열하는 태양 아래
    고개 숙인 잎새도

    사랑의 눈으로 바라보면
    싱그럽게 보이지요

    화장하지 않은
    본연의 얼굴도

    화려하게 꾸미지 않은
    수수한 모습도

    사랑의 눈빛을 비추면
    영롱하게 빛이 나지요
    저장
  • 돌투

    요즈음 비에, 습도까지 무더위가 계속되고 있지만
    마음 만은 시원함을 생각하며
    지내는 하루가 되었으면 좋겠습니다.

    곱고 예쁜 얼굴 찌푸리지 마시고
    기분 좋게 웃으며 살아요~
    오늘도 이 세상에서 가장 행복 하시길 소망 하면서
    아름다운 풍경과 이야기를 담을 수 있는
    빈 공간 하나 가슴속에 마련 하여
    행복을 가득히 담을수있는
    아름다운 오늘이 되시기 바랍니다...^~^
    저장
    저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