러브봄이님의 프로필

↖↖ BLOSSOM ⌒⌒)♡(⌒⌒ Lee Bom ↗↗ 18년 08월 15일 19:53

한마디
저장
600자 남음

10월 01일 (오늘)

  • 갈채 .+ "○"★ㅡ…
    … ★/\+.
    /\/ \/\
    러브봄이님.......!
    둥글둥글 보름달의 여유로움으로 ...
    기쁨과 사랑가득한 추석되시길 기원합니다.

    /)/) /)/)
    (*..) (..*)
    ┌U─U─-U─U┐
    │즐거운 추석│
    │보내세요>.<│
    └───-──┘
    저장

09월 30일

  • 돌투
    가족과 오붓하게 만나
    이야기를 나눌수있는
    한가위 명절이 왔습니다.
    명절이라는 말만 들어도 마음이
    훈훈해지고 따뜻해지는데요.
    이번 추석은 코로나로 힘들어진 현실을
    서로 위로하는 따뜻한 명절이 되었으면 합니다.
    건강하시고, 행복한 명절 보내세요...^-^
    저장
  • 수전산전 ▶♣♡내가아닌 그대가 있기에 늘 행복합니다♡♣ ◀┓.....(^_^)
    ▩☞♬♬봄날 트로트♬♬☜▩
    저장
  • II유민II 따뜻한 마음으로 다가오는 그리움
    나무가지 끝에 짙은 어둠 걸어놓고
    어딘가에 있는 것만으로도 가슴 벅찬
    그리운 이 생각났습니다

    갑자기 한줄기 바람같은 향기로
    내 그림자 뒤를 따라 옵니다
    어둠이 내려 무겁게 쏟아지는
    검은 어둠 거두며 달빛의 향연
    고요한 고독으로 그대숨결 같이
    빈하늘 가득 반달처럼 걸립니다

    현기증같은 그리움으로
    잠시 아찔한 눈부심의 달빛
    푸르스름한 빛으로 상승하는
    이 그리움의 하염없는 방황

    늘상 이런 밤의 뒤척임 속으로
    그대가 다시~
    하염없이 쏟아져
    별자리타고 걸린 그리운 이름

    별빛으로 내리는 고운 숨결
    그대 꿈꾸다 지친 그 달빛 사이로
    문득 그대가 생각났습니다
    저장
  • 보디빌더 들꽃의 언어
    藝香 도지현

    온 세상이 침묵에 젖었다
    해도 이울어 저 산 뒤로 잦아들고
    흐르던 물도 소리 죽였다

    바람마저 잎새를 피해
    묵언 수행하는 수행자가 되어
    발 뒤꿈치를 들고 가는데

    손님맞이 하던 까치도
    안방으로 들어가 잠이 들고
    사위는 적요로 운 세상

    고즈넉한 적막 속에
    어디선가 고요히 흐르는 언어
    그 언어의 향기로움

    철저히 배제된 세상에서
    고난과 시련으로 스스로 단련한
    들판에 핀 꽃의 향기로운 언어
    저장
  • 청솔마을 사랑하는 가족과 함께
    건강하고 행복한
    추석명절 보내시길
    기원 합니다...
    저장
  • 최대의 명절 한가위 입니다.
    코로나로 만나지 못하는 친지들이 많고 힘든 시기지만
    마음만은 가까이 있기를....
    러브봄이 님~~!!!
    풍성하고 즐거운 명절이 되길 빕니다.

    저장
  • 한가위를 맞아 넉넉하고
    풍성한 명절 되시기 바랍니다.
    고향으로 향하는 여정에
    행복이 기쁨이 행운이
    함께 하시어 동행 하는 발걸음에
    넉넉함과 여유로움이
    함께 하시는 시간 되세요
    오랜만에 만난 가족과 친지들
    그리고 정다운 벗들과 정겨운 시간
    보내시고 언제나 행복 가득하시길 바랍니다.
    긴 연휴 즐겁고 건강하시고 행복하세요

    갈비와소주 배상^^

    저장

09월 29일

  • 감포난박사 따뜻한 차 한잔은

    마루 박재성

    따뜻한
    차 한잔은

    따뜻한
    길(道)로 흐른다

    그 길 위에
    아름다움과 여유가 있다
    저장
    저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