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공간님의 프로필

바람을 따라온 꽃 향기가 대단히 맛갈스럽다~~~~~~ 16년 05월 30일 20:44

한마디
저장
600자 남음

01월 09일

    저장

2016년 05월 30일

  • 자유공간  바람을 따라온 꽃 향기가 대단히 맛갈스럽다~~~~~~
    저장

2015년 10월 18일

  • 자유공간  낙엽이 지니 불어오는 바람인줄 알았는데 어느덧 훌쩍 흘러버린 세월 이더라~~~
    저장

2015년 07월 06일

  • 자유공간  열아홉 시절은 세월 속에 슬퍼지더라~~~~~~~~~~
    저장

2013년 06월 19일

  • 자유공간  智不責愚 지혜로운 사람은 어리석은 사람을 책망하지 않는다
    저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