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민준님의 프로필

사람은 툭 건드려 보면 안다 18년 10월 26일 04:54

한마디
저장
600자 남음

12월 06일

  • 레민준님께서 쥬크박스트로트방송국을 즐겨찾기 하였습니다.
    저장

11월 09일

  • WJ빙그레 형..태어나신날 축하드립니다
    건강하고 여유로운 삶 되시길 진심으로 바랍니다
    • 빙그레 아우 곰마웡 ~~~~ &^^ 함께 건강하자아 ~~~~ 11월 11일 14:47

      답글을 쓰면 상대에게 알림이 갑니다.
    저장
  • 레민준님 생신 축하드립니다
    날이 차갑습니다
    늘 건강 하시고 행복하세요

    • 은결님 올만입니다아 ~~~ &^^ 축하 고마워요 ~~~
      건강하시고 항상 미소 가득하시길요 ~~~ 11월 11일 14:49

      답글을 쓰면 상대에게 알림이 갑니다.
    저장
  • 쭌오라버니 생신축하드려요^^
    건강하시고
    행복하세요^^

    • 이쁜 신비야 고맙다아 ~~~ &^^ 매직은 와 앞에 붙였누 ~~~
      있어 보일라꼬 그라제 ~~~ ㅎㅎㅎ 11월 11일 14:51

      답글을 쓰면 상대에게 알림이 갑니다.
    저장

10월 14일


  • 시월
    어느 멋진날에......
    끝이 보이지 않은 나의
    여정길 가을 이라는 아름다운
    계절앞에 내 인생 반세월 넘긴

    중년의
    간이역에서 서성입니다
    둥지를 잃은 철새처럼.....
    달래는 가슴을 뒤로
    슬픔을 감추며 난 영혼의
    자유를 잃고 고독의 자유를

    얻었습니다
    마음속에 꼭꼭 숨긴 이
    세상에서 가장 소중하고
    고귀한 한 사람 당신에게
    시월 어느 멋진날을 드림니다
    가을이 오는 길목에서...♣♧♣

    • 세상에서 가장 소중하고 고귀한 당신 ~~~ &^^ 11월 11일 14:52

      답글을 쓰면 상대에게 알림이 갑니다.
    저장

10월 07일


  • 깊은 밤을
    밝혀주는
    심지가 여운이 되고
    더 소중한 시간이 되는듯
    아련한 가슴이 있어서

    아쉬운
    추억이
    있어서 내 삶이
    살아 있듯이 뜨는
    일출도 좋지만 ......
    지는 일몰도 가슴 시리도록
    아름답더이다

    후회와 희안의
    삶일지라도
    내리막으로 내 딛는 내인생....
    아직도 꿈과 희망을 품고
    낙엽지는 낭만의 가을길을
    걸어 보리라 가을이여 오라...
    ( 스마일 자작글 )

    • 민준님 잘 지내시지요 제가 한동안 세이 접하질
      모햇네요 항상 건강 하시고 행복하세요 ,, 10월 07일 21:09

      답글을 쓰면 상대에게 알림이 갑니다.
    • whitesmile님,, 올먼입니다아'~~~ &^^ 방가와요 10월 31일 11:30

      답글을 쓰면 상대에게 알림이 갑니다.
    저장

10월 01일

  • 사랑한다는 말 대신
    잘 익은 석류를 쪼개 드릴게요

    좋아한다는 말 대신
    탄탄한 단감 하나 드리고

    기도한다는 말 대신
    탱자의 향기를 드릴게요

    푸른 하늘이 담겨서
    더욱 투명해진 내 마음

    붉은 단풍에 물들어
    더욱 따뜻해진 내 마음

    우표 없이 부칠 테니
    알아서 가져가실래요

    서먹했던 이들끼리도
    정다운 벗이 될 것만 같은

    눈부시게 고운 10월 어느 날




    이혜인/10월의 엽서



    가을의 길목 10월입니다.
    석류처럼 송알송알 아름다운 하루 엮어가세요^^

    • 10월은 날마다 좋은 날 ~~~ &^^ 10월 01일 09:42

      답글을 쓰면 상대에게 알림이 갑니다.
    저장

09월 12일

  • 보름달처럼
    풍성한 한가위 보내시길 기원합니다.

    저장

09월 01일

  • 하늘빛을 보세요
    초가을을 예쁘게 그리네요
    이렇게 찬란한 그림이 또 있을까요

    소슬바람에 실려오는
    초가을 향기 풍기는 듯
    둥실둥실 멋있게 떠오르는
    하얀 뭉게구름
    코스모스에 앉아 사랑을 속삭이는
    고추잠자리를 그렸네요

    예쁜 사랑의 수채화
    맛있게 익어가는 풍성한 가을
    모두 아름답게 그려놓고
    마음껏 찬양하네요
    하늘 솜씨를...


    9월수채화/김덕성



    9월이 왔어요
    파란하늘처럼
    코스모스처럼
    아름다운 날들 맞이하세요^^

    • 9월이다아아 09월 02일 17:07

      답글을 쓰면 상대에게 알림이 갑니다.
    저장

08월 19일

  • 레민준님께서 원더플트로트방송국을 즐겨찾기 하였습니다.
    저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