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우샤르망님의 프로필

"삶터를 아름답게" "미래를 풍요롭게" 20년 03월 20일 22:20

한마디
저장
600자 남음

2021년 06월 05일

  • II유민II 정말 아름다운 것"

    꽃이 아름다운 것은
    자기 아름다움을
    자랑하지 않기 때문이고

    무지개가 아름다운 것은
    잠시 떴다가 사라짐을
    슬퍼하지 않기 때문이다.

    정말 아름다운 사랑은
    자기 사랑을
    자랑하지 않는 사랑이고

    정말 아름다운 인생은
    잠시 머물다 가는 것을
    슬퍼하지 않는 인생이다.
    -이규경님의 짧은 동화 긴 생각에서-
    저장

2021년 06월 03일

  • 민우님께서 그대를위한라이브방송국을 즐겨찾기 하였습니다.
    저장

2020년 08월 14일

  • ♡。두 개의 허물 자루

    우리는 다른 사람의 허물은 쉽게 보지만
    정작 보아야 할 자신의 허물에는 어둡습니다、
    그리스 속담에 이런 것이 있습니다、

    “사람은 누구나 앞뒤에 하나씩 자루를 달고 다닌다、
    앞에 있는 자루에는 남의 허물을 모아 담고
    뒤에 있는 자루에는 자기의 허물을 주워 담는다.”

    뒤에 있는 자신의 허물을 담는 자루는
    자기에게는 보이지 않지만
    반대로 남들 눈에는 잘 보인다는 것을
    늘 마음에 두고
    자기 성찰을 게을리하지 말아야 합니다、

    .........................〃칼릴 지브란〃


    • 언제나 좋은 글 감사드려요 ~^^ 20년 08월 14일 09:43

      답글을 쓰면 상대에게 알림이 갑니다.
    저장

2020년 05월 05일

  • 민우님께서 소중한사람들방송국을 즐겨찾기 하였습니다.
    저장

2020년 03월 20일

  • B타민  "삶터를 아름답게" "미래를 풍요롭게"
    저장

2019년 10월 22일

  • II유민II 내 청춘의 가지끝에 나부끼는
    그리움을 모아 태우면
    어떤 냄새가 날까

    바람이할퀴고간 사막처럼
    침묵하는 내가슴엔
    낡은 거문고줄같은 그대 그리움이
    오늘도 이별의 옷자락에 얼룩지는데

    애정의 그물로도 가둘수 없던 사람아
    때없이 밀려오는 이별을
    이렇듯 앞에놓고

    내가 얼마나 더 외로워져야
    그대를 안을수 있나
    내가 얼마나 더 외로워져야
    그대 사랑을 내것이라 할수있나
    저장

2019년 10월 17일

  • II유민II 감사는 계절도 시간도 없습니다.
    감사는 어느 곳에서든 캐낼 수 있는
    마음 따뜻한 선물입니다.

    어느 때든 어느 곳에서든
    감사를 캐어내면 감사가 되고
    불평을 캐어내면 불평이 나옵니다.

    감사는 주어진 조건이 아니라
    만들어지는 해석입니다.

    부족하여도 감사를 잉태한 자는 감사를 낳고
    풍족하여도 불평을 잉태한 자는 불평을 낳습니다.

    감사는 소유의 크기가 아니라
    생각의 크기이고 믿음의 크기입니다.
    • 감사는 한데 뉘신지요? ?????~~~ 19년 10월 22일 16:53

      답글을 쓰면 상대에게 알림이 갑니다.
    저장

2019년 10월 14일

  • II유민II 언제나 함께 하는
    그대가 있습니다
    눈을 떠서 잠잘 때까지
    의식 속에 머무르는 그대가 있습니다
    시간과 공간을 초월해
    자유롭게 만날 수 있는 그대가 있습니다
    마음과 마음이 늘 행복에 잠겨
    걸어가는 평생 선의 그대가 있습니다
    눈 내리는 벌판에서 비 오는 바다에서
    함께 웃을 수 있는 그대가 있습니다
    어떤 힘으로도 막을 수 없는
    사랑의 밧줄로 단단히 묶인 그대가 있습니다
    이 세상이
    갈라놓지 못하는 그대가 있습니다
    잘나지도 가진 것도 없는
    보통사람의 그대가 있습니다
    기쁨과 슬픔이 한길로 오는 길목에 서서
    함께 바라보는 그대가 있습니다
    그대는 단 한 사람
    내가 사랑하는 사람입니다
    저장

2019년 10월 11일

  • II유민II 커피의 쓴맛과 설탕의 단맛처럼 감정도 똑같지.

    쓸모없는 감정이란 없어.

    단지 조절해야 할 감정이 있을뿐이지.

    - 감정을 다스리는 사람 감정의 휘둘리는 사람 -
    저장

2019년 09월 04일

  • II유민II ★9월에는 이렇게 하고 삽시다★

    ♥ 보高
    ♥ 또보高
    ♥ 사랑하高
    ♥ 고민할것없高
    ♥ 좋은생각만하高
    ♥ 하고싶은것다하高
    ♥ 좋아하는것많이하高
    ♥ 건강을위하여운동하高
    ♥ 좋은사람많이만나高
    ♥ 믿음서로주고받高
    ♥ 이쁜것만보이高
    ♥ 행복가득하高
    ♥ 사랑해주高
    ♥ 좋아하高
    ♥ 신나高
    ♥ 좋高
    저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