크로바님의 프로필

한마디
저장
600자 남음

12월 08일

  • 바다는 늘 외로운듯 보인다.
    4계절 내내 좋은 바다 .

    나름 겨울바다를 좋아하는 이들이 참 많은 것 같다.

    저장

12월 04일

  • 공감8


    설레이는 12월 , 크리스마스

    • <사진이벤트>에 참여한 사진입니다. 많은 답글 부탁 드려요!
      이벤트에 당첨되시면, 세이클럽 메인 <사진이야기>코너에 노출됩니다. ^^ 12월 04일 17:28 NEW

      답글을 쓰면 상대에게 알림이 갑니다.
    저장
    이벤트응모작

10월 16일

  • 일상 생활은 하나의 반복이다.
    어제나 오늘이나 비슷비슷한 일을 되풀이하면서 살고 있다.

    계절의 변화를 느끼는 것은
    반복되는 삶의 원동력이 되기도한다.
    가을이있어 행복한 이유다.

    저장

10월 12일

  • 을과 겨울 사이에 놓여있는것 같은 요즘
    아침, 저녁으로는 쌀쌀함을 느낀다.

    이대로 조금만 더 가을이 있어주면 한다
    남은 올해가 조금이라도
    천천히 가기를 바라는 마음에 말이다

    저장

09월 02일

  • 가끔 이런저런 생각들을 내려놓고
    편안한 마음으로 쉬고싶다는 생각을 많이 해본다.
    일상에 지치고,일에 지치고 ,힘든 하루의시간들

    아무생각없이 그냥 있는 것도
    재충전 할수있는시간이 되지 않을까...

    저장

08월 16일

  • 바다는 메워도 사람의 욕심은 못 채운다.

    바다는 흙을 채워 메울 수 있지만,
    사람의 욕심은 끝이 없어
    무엇으로도 채울 수 없다는 말이다.

    저장

08월 15일

  • 언뜻 불어대는 시원한 바람에 오지 않을 것 같은
    가을이 오고있음을 느낀다.
    계절이 변하는 게 참 신기하다.
    더운 여름이 끝나지 않을 것 같더니.....

    오늘 부는 바람이 더 시원하게만 느껴진다.

    저장

08월 03일

  • 시간이 빨리간다는 말이 습관처럼 되버린 요즘
    한해한해 지나고 되돌아보면 더 빠르게
    지나갔다는걸 느낄수있는듯 하다.

    시간의 속도는 자신의 나이만큼이라고 한다.
    "나이가 들어가는 것은 마음이 느려지는 일"

    저장

08월 02일

  • 공감22

    하나밖에 몰라서 촌스럽고
    바보같지만 그 하나때문에 행복해하는 ..."

    피곤함이 묻어나는 일주일
    바닥에 누워 비몽사몽한 하루가
    어쩌면 소소한 기쁨일지도 모른다.

    • <사진이벤트>에 참여한 사진입니다. 많은 답글 부탁 드려요!
      이벤트에 당첨되시면, 세이클럽 메인 <사진이야기>코너에 노출됩니다. ^^ 08월 02일 23:39

      답글을 쓰면 상대에게 알림이 갑니다.
    저장
    이벤트응모작

07월 30일

  • 공감17

    익숙한걸 좋아해서 변화를
    두려워하고 싫어하는 편이고..
    다수의 사람들 보다는 소수를 선호하고
    소수의 사람들과 가깝게 지내는

    내향적인 모든것들이 나...."

    • <사진이벤트>에 참여한 사진입니다. 많은 답글 부탁 드려요!
      이벤트에 당첨되시면, 세이클럽 메인 <사진이야기>코너에 노출됩니다. ^^ 07월 30일 12:50

      답글을 쓰면 상대에게 알림이 갑니다.
    저장
    이벤트응모작
1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