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J하얀나비님의 프로필

길은 잃어도 사람은 잃지마라... 있다고 다 보여주지말고 안다고 다 말하지말고 가졌다고 다 빌려주지말고 들었다고 다 믿지마라 이세상에.. 01월 17일 08:35

한마디
저장
600자 남음

09월 30일

  • II유민II 사랑은 흐른다
    주면서도 더 주고 싶은 사랑

    주고도 아까울 것 없고
    유익 없이 주면서도 흐뭇하고
    받으면 천하를 얻은 듯
    기쁘고 행복한 것

    보면 또 보고 싶고
    만나면 헤어지기 싫고
    헤어지면 생각이나 다시 보고픈
    마음에서 마음으로 흘러가는
    보석같이 진실한 사랑

    미움보다
    믿고 덮어 주는 것
    아름답게 핀 꽃잎은 떨어지지만
    사랑은 영원히
    함께 나누며 살 사랑인 것을.............!!
    저장
  • II유민II 우리가 세월을 이끌고 가자.

    한번 흘러가면 다시 오지 않을 덧없는 세월에
    마음까지 따라 가지 말자
    세월은 언제나 우리의 삶에
    무거운 짐만 싫고 오지 않았던가

    무거운 짐 빨리 벗어버리려 애쓰지 말자
    세월은 우리 곁은 떠나갈 때도
    그 무게를 짊어지고 가지 않던가

    무엇을 얻고 잃었는가를 굿이 되 새김 할 필요는 없다
    이룬 것도 없이 나이 한 살 늘어났다고 책망하지 말자

    욕심은 끝없는 갈망일 뿐 만족이란 없다는 것을 알지 않는가
    남을 도울 수 있는 여유를 가지고 살자

    나눔을 아는 마음은 가벼운 삶을 걸어 갈 수 있다
    무심하게 흐르는 세월에 마음을 뺏기지 말고
    훈훈한 마음으로 세월을 이끌고 가자
    저장

09월 29일

  • II유민II 누군가를 내 편으로 만들고 싶다면
    돈이든 물질이든 정보든 도움이든 그 무엇이든 간에
    내가 먼저 베풀어 그사람의 편이 되어 주어야
    한다는 것이다.

    류시화의 "사랑하라,한 번도 상처받지 않은것처럼"이란
    책을 통해 널리 알려진
    오마르 워싱턴의 시 "나는배웠다"를 보면,
    다른 사람이 나를 사랑하게 만들 수 없을 때
    할 수 있는 일이 있다면
    사랑받을 만한 사람이 되는 것뿐이라는
    내용이 있다.

    실제로 우리는 타인으로 하여금
    억지로 나를 사랑하게 만들 수도
    억지로 내 편으로 만들 수도 없다.
    우리가 할 수 있는 일이란 오직 먼저
    그 사람의 편이 되어 주는
    것뿐이다.
    저장

09월 28일

  • CJ하얀나비님께서 캐릭터/사진을 변경하였습니다.
    저장
  • 빠른쾌유빌고 얼른 목소리 낳아서 밝은표정으로 보자누나
    맴이아리네 그니께 평상시 관리 잘해야 디는거여
    넘무리허지말구
    올해는 추석같지두않지마 그래두 대명절이라 그럭저럭 지내넹
    한복배너 올리구갈께누나
    그래두 폼은잡으야 디잖여 ㅎㅎㅎㅎㅎㅎ 명절잘보네누나 담에또주껭

    저장
  • II유민II 익숙한 사이..
    친한 사이일수록 예의가 중요하고,
    사람을 사귈 때도
    적절한 거리를 유지하는 것에 신경을 써야 한다.

    누구나 다른 사람이 침범하지 않았으면 하는
    개인적인 영역이 있기 때문이다.
    아무리 가까운 사이라고 해도
    '선을 넘으면' 관계가 오래 지속되지 못한다.

    익숙해질수록 상대방을 새롭게 바라보고
    배려해야 한다.
    저장

09월 27일

  • II유민II 내일이 있음은 참 좋은일 입니다.


    어제가 있고 오늘이 있고 내일이 있다는 것은
    참 좋은 일입니다.

    어제는 지나갔기 때문에 좋고...
    내일은 올 것이기 때문에 좋고...

    오늘은
    무엇이든 할 수 있기 때문에 좋습니다.

    나는 어제를 아쉬워하거나
    내일을 염려하기보다는
    주어진 오늘을 사랑하고 기뻐합니다.

    오늘 안에 있는 좋은 것을 찾고 받아들이고
    내일을 준비하는 것이 얼마나 즐거운지 모릅니다.


    ~<중 략>~


    어떻게 하면 하루가 좋아지는지 알고 있습니다.
    어제는 오늘을 소중히 여기고 기뻐하리라는 마음입니다.
    저장

09월 26일

  • II유민II 오늘은 비가 오고 바람이 불었습니다
    길에 떨어진 나뭇잎들이 우수수 몰려다녔습니다
    그대에게 전화를 걸어도 신호만 갑니다
    이런 날 저녁에 그대는 무얼 하고 계신지요
    혹시 자신을 잃고 바람 찬 거리를 터벅터벅
    지향없이 걸어가고 계신 것은 아닌지요
    이 며칠 사이 유난히 수척해진 그대가 걱정스럽습니다
    스산한 가을 저녁이 아무리 쓸쓸해도
    이런 스산한쯤이야 아랑곳조차 하지 않는
    그대를 믿습니다 그대의 꿋꿋함을 나는 믿습니다.
    詩, 이동순
    -------
    벌써 가을이야.
    세월의 창을 너무 열어 두었나봐.
    세월이 너무 빨리 가버려.
    창문은 .
    마음을 때리는 빗소리를 들으려
    열어 놓았던거야
    저장
  • CJ하얀나비님께서 CJB청포도님을 스타CJ로 등록하였습니다.
    저장
  • CJ하얀나비님께서 캐릭터/사진을 변경하였습니다.
    저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