언제나ll미소님의 프로필

사랑은 슬퍼하는 사람에게 미소를 주고 비를 맞는 사람에게 우산을 건네고 앞 못보는 사람에게 책을 읽어주는것~ 04월 15일 22:14

한마디
저장
600자 남음

08월 01일

  • 작은도토리 미소언니 이달의 시제이 선정 되었네요
    열심히 방송 한 덕인가바용
    축하축하하고용
    앞으로도 쭈욱~~좋은 방송 해주세요
    • 도토라~~~ 와라락ㄱㄱㄱ
      앞으로 쭈욱~~ 하라고???
      도토리도 함께 쭈욱 하자~~~~ㅎㅎㅎ 08월 01일 18:52

      답글을 쓰면 상대에게 알림이 갑니다.
    저장
  • 언니야~축하해~~!~!~!
    이달의 최고의 CJ로 선정됨,,마니마니 고맙고 축하해
    더운 여름 건강하게 잘 보내구^^

    • 아련아. 고마워^^
      더 많이 행복하고
      더 많이 웃는 8월이 되자~ 08월 01일 12:36

      답글을 쓰면 상대에게 알림이 갑니다.
    • 미소가 최고의..cj 선정 대엇구나??,,축하햇..ㅎ므든지 최고가좋은거얌...나도 최고가 대고 싶당..ㅎ
      미소얌 홧팅,.더운뎀...ㅎ건강하게...올여름 잘 이겨내보잡,ㅎ 08월 01일 15:21

      답글을 쓰면 상대에게 알림이 갑니다.
    • 여혜언니~~~ 방글요^^
      해피 8 월 우리 함께 해요~~~~~★ 08월 01일 18:51

      답글을 쓰면 상대에게 알림이 갑니다.
    • 미소야~~~~~~~~명품 시제이넹 ~~~~~방송국 경사닷 ㅎㅎㅎㅎ
      많이 축하하공...미소 화이팅~~~~ 08월 02일 18:39

      답글을 쓰면 상대에게 알림이 갑니다.
    • 고마워^^
      나비야~~~♡
      화이팅ㅇㅇㅇㅇㅇ 08월 02일 19:13

      답글을 쓰면 상대에게 알림이 갑니다.
    저장

07월 26일

    저장
  • ★너에게 나는 그런 사람이고 싶다★


    푸른하늘처럼 투명하게
    새벽공기처럼 청아하게
    언제나 파란 희망으로 다가서는
    너에게 나는 그런 사람이고 싶다.


    들판에 핀 작은 풀꽃같이
    바람에 날리는 어여쁜 민들레같이
    잔잔한 미소와 작은 행복을 주는 사람
    너에게 나는 그런 사람이고 싶다.


    따스한 햇살이 되어
    시린 가슴으로 아파할때
    포근하게 감싸주며 위로가 되는 사람
    너에게 나는 그런 사람이고 싶다.


    긴 인생여정에 정다운 벗되어
    꼭 사랑이 아니여도
    꼭 가슴이 뜨겁지 않아도
    어깨동무하며 서로의 온기를 나누는 사람
    너에게 나는 그런 사람이 되고 싶다.

    • 가장 힘들때 생각나는 사람
      가장 기쁠때 보고싶은 사람
      가장 외로울때 그리운 사람
      너에게 나는 그런 한사람이고 싶다.

      -좋은글 중에서- 07월 26일 20:39

      답글을 쓰면 상대에게 알림이 갑니다.
    저장

07월 01일

  • 웃음

    내가 당신에게
    줄수 있는 최고의 선물은
    웃음입니다.

    우리가 자주 웃는다면
    어려움도 먼지 같을 것이고
    아픔도 잠시 지나가는
    바람일 것입니다.

    행복의 시계는
    웃음의 벽에 걸려 있고
    희망의 노래는
    웃음의 라디오에서
    흘러나옵니다.

    모든 날 가운데
    완벽하게 성공한 날은
    가장 많이 웃는 날입니다.

    저장

06월 30일

  • 비오는 날에 나는
    그리운 사람이 되고 싶다.
    방울방울 빗방울처럼
    아련한 사랑이 되고 싶다.

    비오는 날에 나는
    꽃잎이 되고 싶다.
    아름다운 향기 흩날리며
    고요히 흔들리고 싶다.

    비 오는 날에 나는
    바람이 되고 싶다.
    내 님 계신 곳으로 훨훨
    아득히 날아가고 싶다.

    비 오는 날에 나는
    한 편의 시가 되고 싶다.
    사랑하는 이의 가슴에
    따뜻한 감동을 안겨 드리고 싶다.

    비 오는 날에 우리는
    무엇이 되고 싶다.
    촉촉히 젖어드는 저 비처럼
    서로의 상처를 어루만져 주는
    고결한 사랑이 되고 싶다.

    비오는 날의 나는....

    - 좋은 글 에서-

    저장

06월 13일

  • 로즈 언니작품

    • 아라야~~~
      이쁘게 잘 쓸께^^
      고마워~~~~~ 06월 13일 08:07

      답글을 쓰면 상대에게 알림이 갑니다.
    저장

06월 12일

    저장
    저장
    저장
1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