등불님의 프로필

프로필을 사용하는 설레는 첫날입니다. 12년 06월 17일 09:35

한마디
저장
600자 남음

2018년 01월 25일

  • SS은경 ☆아름다운 당신을 음악세일 방송국으로 초대합니다♡
    저장

2017년 04월 30일

    저장

2015년 07월 27일

    저장

2015년 07월 26일

  • 아르셔 그대 앞에만 서면
    나는
    맑은 영혼의 어린아이가 된다

    얼굴엔 선홍빛 미소가 번지고
    가슴엔 분홍빛 설렘이 인다

    두 손엔 사랑과 행복
    두 발엔 희생과 봉사가 아로새겨진다

    사람 냄새 물씬 풍기는
    그대는

    따뜻함과 편안함
    겸손함과 인내력
    유연함과 통찰력을 심어주며

    아름다움과 조화로움을
    깨닫게 해주기 때문이다
    저장
    저장

2015년 07월 25일

    저장

2015년 05월 21일

  • 옥수 이가 빠진 찻잔

    이가 빠져 컵이 아닌
    꽃병으로 변신한 유리잔
    그래, 세상에 쓸모없는 건 없네
    모든 건 제 자리에 있을 때 이렇게 빛나는
    건데 나도 내 자리에 빛나는 날이 오겠지
    어쩌면 처음부터 컵이 아닌 꽃병의
    운명을 타고났던 유리잔 그래 넌
    처음부터 컵이 아니었나 보다
    꽃병이 되려고 이가
    나갔던 건가 보다

    - 윤서원의《낯선 곳에서 살아보기》중에서 -

    * 찻잔에 이가 빠지면
    더는 쓸모가 없어 버리기 쉽습니다
    그러나 더러는 꽃병으로 더 잘 쓰일 수 있습니다
    사람의 쓰임새도 그와 같습니다. 넘어져 깨진 자리가
    더 좋은 길을 만나는 행운이 될 수 있습니다
    한 개의 문이 닫히면 열 개의 문이 열립니다.
    저장

2015년 04월 27일


  • 기쁜 일은 서로의 나눔을 통해 두 배로 늘어나고
    힘든 일은 함께 주고받음으로써 반으로 줄어든다.
    - 존 포웰 -

    저장
  • 옥수 인적이 드문 길

    우리는 역경보다
    영광을 더 두려워한다.
    심리학자 칼융도 그렇게 말했다.
    우리가 진정 피하려고 하는 것은 어쩌면
    우리의 위대성이라고. 그리로 가는 길도
    사실은 좁은 문이기 때문이다.
    인적이 드문 길이기 때문이다. 그리고
    '자기를 버리는 죽음'의 길이기 때문이다.
    그것이 영생을 얻는 길이라는 것을
    안다고 하면서도.

    - 공지영의《수도원 기행2》중에서 -

    좁은문,힘든문입니다.
    인적이드문길,어렵고외로운길입니다
    그러나그문과길에위대함이숨겨있습니다.
    때로는죽음에이르는것과도같은역경과
    고난의길이지만,그러나그것이어느 날
    영광으로바뀌고많은사람들이
    뒤따르는위대한길이됩니다
    저장

2015년 03월 30일

  • 옥수 짐이 너무 무겁거든

    어깨에멘 짐이무겁다면,
    잠시짐을내려놓고 허리를펴보라.
    그러고는잠깐 기다렸다가다시들어보라.
    훨씬덜힘들고,더무거운짐도들수있을것이다.
    인생의돌부리에걸려본의아니게멈춰야할 때도
    있다.그런상황이왔을때도비탄에빠지지말고
    잠시내려놓고기다려보아라.내면의음성이
    더좋은답을제시해줄것이다.

    - 고도원의《혼이 담긴 시선으로》중에서 -

    * 누구나자기의짐이있습니다
    그짐이너무무거워쓰러지지않도록
    자기만의방법을찾아열심히훈련해야합니다
    그래서더무거운짐도질수있는능력을키우고
    그능력이곧행복이요기쁨이라는것을
    스스로깊이터득해야합니다.
    내려놓고기다리는것이
    그한방법입니다
    저장
1 2 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