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ll르님의 프로필

6월에 꿈꾸는 사랑 사는 일이 너무 바빠 봄이 간 후에야 봄이온 줄 알았네 청춘도 이와 같아 나 또한 꽃이였음을 젊음이 지난 후에야 젊음.. 06월 22일 21:28

한마디
저장
600자 남음

06월 29일

  • 마ll르님께서 캐릭터/사진을 변경하였습니다.
    저장

05월 20일

  • 마ll르  어제는 하루종일 비가 내렸어
    자욱하게 내려앉은 먼지 사이로
    귓가에 은은하게 울려 퍼지는
    그대 음성 빗속으로 사라져 버려
    때론 눈물도 흐르겠지 그리움으로
    때론 가슴도 저리겠지 외로움으로
    사랑했지만
    그대를 사랑했지만
    그저 이렇게 멀리서 바라볼뿐
    다가 설 수 없어
    지친그대곁에 머물고 싶지만
    떠날수밖에
    그대를 사랑했지만.....
    때론 눈물도 흐르겠지 그리움으로
    때론 가슴도 저리겠지 외로움으로
    사랑했지만
    그대를 사랑했지만
    그저 이렇게 멀리서 바라볼뿐
    다가 설 수 없어
    지친그대곁에 머물고 싶지만
    떠날수밖에
    그대를 사랑했지만.....
    그대를 사랑했지만.....
    저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