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나이퍼님의 프로필

┏▶ 《큰 희망이 큰 사람을 만든다.》◀┒ 21년 05월 15일 08:00

한마디
저장
600자 남음

2022년 05월 31일

  • 스나이퍼님께서 캐릭터/사진을 변경하였습니다.
    저장

2021년 12월 25일

  • 스나이퍼님께서 캐릭터/사진을 변경하였습니다.
    저장
  • 스나이퍼님께서 캐릭터/사진을 변경하였습니다.
    저장
  • 스나이퍼님께서 캐릭터/사진을 변경하였습니다.
    저장
  • 스나이퍼님께서 캐릭터/사진을 변경하였습니다.
    저장
  • 스나이퍼님께서 캐릭터/사진을 변경하였습니다.
    저장

2020년 03월 06일

  • II유민II 그대 내게 행복을 주는 사람 ★

    그냥 좋은 사람이 가장 좋은 사람입니다.

    돈이 많아서 좋다거나...
    노래를 잘해서 좋다거나...
    집안이 좋아서 좋다거나...
    그런 이유가 붙지않는
    그냥 좋은 사람이 가장 좋은 사람입니다.

    이유가 붙어 좋아하는 사람은
    그 사람에게서 그 이유가 없어지게 되는 날
    그 이유가 어떠한 사정으로 인해 사라지게 되는 날
    얼마든지 그 사람을 떠날 가능성이 많은 사람입니다.

    좋아하는데
    이유가 없는 사람이 가장 좋은 사람입니다.

    어디가 좋아 좋아하느냐고 물었을 때
    딱히 꼬집어 말 한마디 할 순 없어도
    싫은 느낌은 전혀없는 사람
    느낌이 좋은 사람이 그냥 좋은 사람입니다.
    저장

2019년 10월 26일

  • II유민II 가을에 고독할 수 있는 것은
    감성이 살아 있는 것이다.


    고독하다는 것은
    삶을 느끼며 산다는 것이다.
    지독한 외로움과
    고독에 빠져들어 흘린 눈물이
    진실한 삶을 살게 한다.


    모질게 괴롭히던 시련의 아픔과
    간직하기에 너무나 슬픈 이별도
    세월이 흘러가면 다 잊혀진다.


    나무들도 가을이 오면
    단풍을 더 선명하게 물들여 떠나보낸다.


    고독할 때 느낀 절망감이
    가을에 고독한 것은
    삶을 마음 깊이 느끼며
    더 진실하게 살아갈 수 있는 것이다.

    삶에 더 애착을 갖게 한다.
    저장

2019년 10월 08일

  • 스나이퍼님께서 IIOi지님을 스타CJ로 등록하였습니다.
    저장

2019년 08월 24일

  • II유민II 보이지 않는...
    마음

    오늘도...
    어제처럼 그러했다

    비록
    몸은 멀리 있어도
    그 누군가의
    이름
    아니어도
    꼭 옆에 있는 것처럼
    편안한
    가슴으로 느끼며

    혼자 마시는
    차 향기 속에
    포근한 사랑으로
    그리움이 되어 와 닿는다
    저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