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각님의 프로필

/나                                                   /튤립//블루스//튤.. 11월 13일 22:16

한마디
저장
600자 남음

11월 19일 (오늘)

  • 독도는 우리땅

    노래
    "독도는우리땅"
    가사가 바뀌었다

    노래가
    탄생한1982년 이후로
    기후와 환경이 변했기 때문

    "뱃길따라 이백리"는
    "뱃길 따라 87킬로미터"로
    "평균 기온12도 강수량은 1.300"은
    "평균기온 13도 강수량은 1.800"으로
    수정되었다

    이곳은
    두번째 한파주의보!!
    감기조심하시고 따뜻한하루 되세요

    저장
  • II유민II 저녁강물 같은 벗 하나 있었으면.
    날이 어제처럼 저무는데
    마음 산그리메처럼 어두워 올 때
    내 그림자를 안고 조용히 흐르는
    강물같은 친구 하나 곁에 있었으면.

    울리지 않는 악기처럼 마음 비어있을 때
    낮은 소리로 내게오는
    그대, 벗하나 늘 있었으면
    그와 함께 노래가 되어
    들에 가득 번지는 벗하나 있었으면..

    오늘도 어제처럼
    고개를 다 못넘고 지쳐 있는데
    달빛으로 다가와
    등을 쓰다듬어 주는 벗하나 있었으면

    그와 함께라면
    칠흑 속에서도 다시 먼길 갈 수 있는,
    그대 벗으로 늘함께 있었으면
    저장
  • 귀와 눈은
    마음을 만드는 도구다.

    마음의 상태를
    드러내는 것은 입이다.

    우리는 입과 귀와 눈,

    이 세 가지를
    조심스럽게 다루어야 한다.

    이것은 사람의 마음을
    닫고 열 수 있는 문이다.

    좋은 것은 문을 열고,
    나쁜 것은 문을 닫으라.

    - 이대희님의
    《하루하루 인생의 마지막 날처럼 살아라》中에서 -


    저장

11월 18일

  • 가을향기 밝은모습으로
    새로운 한주 열어가세요~
    이번주도도 건강하고 보람있게 보내십시오.
    차가운날씨입니다.감기조심하세요화이팅!!!!!!!
    저장
  • 가을옷을 입었던 나무들도
    겨울맞이를 하느라 옷을 입었던 나뭇잎들이
    바람에 흩날리며 낙엽비를 뿌려주고 있네요.

    좋은 시작이 좋은 결과를 가져옵니다.
    월요일을 기분좋게 시작합시다
    건강관리도 꼭!챙기는거 아시죠^^*
    해피~~시작~^^*

    저장
  • 해님천사
    어제도 하룻밤
    나그네 집에
    까마귀 까악까악 울며 새였소
    오늘은
    또 몇십리
    어디로 갈까
    산으로 올라갈까
    들로 갈까
    오라눈 곳이없 너눈 못가오
    멀마소 내집도
    정주 곽산
    차가고 배 가는 곳이라오
    여보소 공중에
    저기러기
    공중엔 길 있어서 잘 가는가
    여보소 고중에
    저 기러기
    열십자 복판에 내가 섰소
    갈래길 갈린 길
    길이라도
    내게 바이 갈 길은 하나 없소
    저장
    저장
    • 생각님 또 한주가 시작된 월요일이내요 오늘도 행복하고 즐거운 날 되시고 감기 조심 하세요 11월 18일 10:05 NEW

      답글을 쓰면 상대에게 알림이 갑니다.
    저장
  • ...생각님께

    겨울을 재촉하려는 가을비 소리가 웬지
    모르게 구슬프게 들려오는 아침입니다....
    아마도 이제 곧 찾아올 겨울이라는 쓸쓸함
    때문이 아닐까 싶습니다....밤새 내린 거센
    비바람에 젖은 잎들 마져도 한잎 두잎 힘없이
    떨어지고..지나는 사람들의 옷차림엔 이미
    겨울이 왔음을 연상케 합니다..이런날엔
    특히 감기 조심하시구요..따뜻한 옷차림은
    필수입니다^^ 한주내내 라떼처럼 달달하고
    따스한 날들만 되셨으면 좋겠습니다..

    〃──── ㆀ 고운인연 감사합니다 ㆀ────〃

    저장
  • 게르의 가르침

    몽골 유목민의
    집안"게르"는 해체하고
    조립할 수 있게
    만들어졌다

    조립할 적에는 반드시
    여러 명의 도움이 필요하다
    또 문이 낮아 들어갈 때
    허리를 굽혀야 한다

    상대의 집에
    갈 적에는 사이가
    좋든 나쁘든 겸손한 마음을
    가지라는 의미다.

    비그친후,
    오늘낮부터 반짝추위..
    건강관리잘하시고 행복한 한주 되세요

    저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