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k겨울여인님의 프로필

sss@0611 10월 29일 10:56

한마디
저장
600자 남음

11월 15일 (오늘)

  • 음악은내애인 ㅎㅇ 방가여 타키에서 우리가 찰떡궁합상대라고 나오는데 혹시 님도 싱글이면 톡보고 칭구할까요? 제톡은 pjs0520 입니다
    저장
  • II유민II
    더 늦기 전에
    사랑한다고 말하십시오.
    더 늦기 전에
    당신을 만나서
    행복했다고 말하십시오.
    지금은 영원하지 않습니다.
    언제 어떻게 변할지 모르는게
    인생입니다.
    오늘은 더 이상 오늘이 아니듯
    사랑하는 이가 당신 곁에 있을 때
    한번 더 웃어주고
    한번 더 눈길을 건네고
    한번 더 함께 길을 걷고
    한번 더 같이 차를 마시고
    한번 더 손을 잡아주고
    한번 더 가장 아름다운 말로 격려해주고
    한번 더 가장 풍족한 말로 칭찬해주고
    한번 더 따스한 가슴으로 안아주십시오
    저장

11월 11일

  • 울동네에서~~ㅎㅎ^^

    저장

11월 07일

  • 집나on강아지 알림창에 친등 뜨기에 들어와따가 겨울여인이라 깜짝 놀래따는~~ㅎㅎ
    벌써 겨울인감~~ㅋㅋ
    봄은 언제 오려나~~
    저장

11월 05일

  • 가수나영진 MBC 평창 올림픽 G-22 홍보 축하 방송에 나영진 출연 영상 보기 주소입니다 https://www.youtube.com/watch?v=PW4_ZSN5hAk&t=301s

    위에 주소 누루시면 바로 보여요
    MBC TV 제2편 나영진 평창 올림픽 D-22 축하홍보
    영하 18도속에 촬영한 방송보기
    촬영하고 독감으로 무진장 고생 했어요 ㅠㅠㅠㅠ
    하지만 여러분 덕으로 잘했습니다
    저장

11월 03일

  • II유민II 내 심장에 사랑의 불이 켜지면
    목 안 깊숙이 숨어 있던
    사랑한다는 말이 하고 싶어
    입 안에 침이 자꾸만 고여든다

    그대 마음의 기슭에 닿아서
    사랑의 닻을 내려놓을 때
    나는 외로움에서 벗어날 수 있다

    내 가슴을 진동시키고
    눈물겹도록 사랑해도 좋을
    그대를 만났으니
    사랑의 고백을 멈출 수가 없다

    견디기 힘들었던 시간이 지나고 나면
    속 태우던 가슴앓이를 다 던져버리고
    그대에게 사랑한다는 말을 할 때
    내 슬픔은 끝날 것이다
    저장

11월 01일

  • II유민II 귀에 들린다고..
    생각에 담지 말고.
    눈에 보인다고 마음에 담지 마라..

    담아서 상쳐가 되는 것은
    흘려버리고
    담아서 더러워지는 것은 쳐다보지 마라

    좋은 것만 마음에 가져올 수 없지만
    마음을 아프게 하는 것들은
    지워버려라

    귀에 거슬린다고
    귀를 막아버리지 말고
    마음을 아프게 한다고 눈을 감지 마라

    귀를 열어 놓아야 노래를 부를 수 잇고
    눈을 뜨고 있어야
    예쁜 것들을 마음에 가져올 수 있으리라..

    세상에는 슬픈 일보다...
    기쁜 일이 더 많기에 웃으면서..
    사는 것이다..
    저장

10월 31일

  • 인생은 흘러 가는것
    저 시냇물 처럼 흘러가리
    나도 저 시냇물 처럼 흘러가리
    흐르다가 바위에 부딪히면
    비켜서 흐르고 조약돌 만나면 밀려도 가고
    둔덕을 만나면 쉬었다가리
    마른땅 만나면 젹셔주고 가고
    목 마른자 만나면 먹여주고 가리
    갈 길이 급하다고 서둘지 않으리
    놀기가 좋다고 머물지도 않으리
    흐르는 저 물처럼
    앞섰다고 교만하지 않고
    처졌다고 절망하지 않으리
    저 건너 나무들이
    유혹 하더라도 나에게 주어진
    길 따라서 노래 부르며 내 길을 가리라

    저장

10월 30일

  • II유민II 맑은 하늘에 별들이
    온밤을 수 놓으면
    그대 오시는 길목이 밝지 않을가

    깊은 밤 잠 못 이루고
    그리움에 젖어 뒤치락거리며
    밤을 새운다

    감나무에 달린 홍시
    나처럼 누굴 기다리나
    추워보이는구나

    그대가 오시면 홍시를 따다가
    오손도손 이야기하며
    달콤함을 같이 나누련만.
    저장

10월 29일

    저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