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두님의 프로필

하얀 파도 부서지는 조그만 돌섬에 앉아 수평선 저멀리 그리움님 생각하네 흘러가는 흰구름아 날아가는 갈매기야 파도처럼 흩어져.. 05월 26일 06:45

한마디
저장
600자 남음

06월 30일

  • 은수현역연두님께서 별명을 연두(으)로 변경하였습니다.
    저장
  • 연두님께서 별명을 은수현역연두(으)로 변경하였습니다.
    저장
  • 철화역연두님께서 별명을 연두(으)로 변경하였습니다.
    저장

05월 26일

  • 연두  하얀 파도
    부서지는
    조그만 돌섬에 앉아
    수평선
    저멀리
    그리움님 생각하네
    흘러가는 흰구름아
    날아가는 갈매기야
    파도처럼
    흩어져버린
    그사람 어디로갔나
    이제는이제는그리워도
    잊어야하나
    • 석양이 지는
      바닷가
      조그만 돌섬에 앉아
      수평선
      저멀리
      그리운님 생각하네
      반짝이는 금 물결
      오고가는 연락선아
      바람처럼
      스쳐가버린
      그사람 어디로갔나
      이제는이제는 보고파도
      잊어야하나 05월 26일 06:47

      답글을 쓰면 상대에게 알림이 갑니다.
    • 장민/돌섬에앉아 05월 26일 06:47

      답글을 쓰면 상대에게 알림이 갑니다.
    저장

05월 11일

    저장
    저장
    저장
    저장
    저장
    저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