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국장찬수Q님의 프로필

저는 당분간 찬이 수술문제로 오지못하니 찬수가 잘지키라 07월 18일 23:59

한마디
저장
600자 남음

07월 19일 (오늘)

  • 공감0

    이열 치열로 여름나기

    • <사진이벤트>에 참여한 사진입니다. 많은 답글 부탁 드려요!
      이벤트에 당첨되시면, 세이클럽 메인 <사진이야기>코너에 노출됩니다. ^^ 17시간 49분전 NEW

      답글을 쓰면 상대에게 알림이 갑니다.
    저장
    이벤트응모작
  • Q국장찬수Q님께서 캐릭터/사진을 변경하였습니다.
    저장
  • Q국장찬수Q님께서 캐릭터/사진을 변경하였습니다.
    저장

07월 18일

  • Q국장찬수Q  저는 당분간 찬이 수술문제로 오지못하니 찬수가 잘지키라
    저장

07월 16일

  • Q국장찬수Q  내일
    스쳐가는 은빛 사연들이 밤하늘에 가득 차고
    풀나무에 맺힌 이슬처럼 외로움이 찾아드네
    별 따라간 사람 불러보다 옛추억을 헤아리면
    눈동자에 어린 얼굴들은 잊혀져간 나의 모습
    흘러 흘러 세월 가면 무엇이 될까
    멀고도 먼 방랑길을 나 홀로 가야하나
    한송이 꽃이 될까 내일 또 내일
    흘러 흘러 세월 가면 무엇이 될까
    멀고도 먼 방랑길을 나홀로 가야하나
    한송이 꽃이 될까 내일 또 내일
    내일 또 내일 내일 또 내일
    저장

07월 13일

  • 국장찬수님께서 캐릭터/사진을 변경하였습니다.
    저장

07월 09일

  • 귀에 들린다고
    생각에 담지 말고
    눈에보인다고 마음에 담지 마라
    담아서 더러워 지는 것은 처다보지마라 .
    좋은 것만 마음에 가저올수 수 없지만
    마음을 아푸게 하는 것들은 지워 버려라 .
    귀에 거슬린다고
    귀를 막아벌지 말고
    마음을 아프게 한다고 눈을 감지 마라 .
    귀를 열어 놓아야 노래를 부를 수 있고
    눈 을 뜨고 있어야
    예쁜 것들을 마음에 가져 올수 있으리라 .
    세상에는 슬픈일보다
    기쁜일이 더 많기에 웃으면서 사는것 이다

    저장

07월 08일

  • 찬수 쉬어도 너무쉬면 못먹더시
    몸이 불편하니 좀거러네요
    저장

07월 04일

  • 지금 하늘을 보세요????


    당신이 힘들고 어려우면 하늘을 보세요.
    이제까지 당신은 몰랐어도
    파란 하늘에서 뿌려주는 파란 희망들이
    당신의 가슴속에 한 겹 또 한 겹 쌓여서
    넉넉히 이길 힘을 만들고 있습니다.


    당신이 슬프고 괴로우면 하늘을 보세요.
    이제까지 당신은 몰랐어도
    수많은 별들이 힘을 모아 은하수 물가지고
    당신의 슬픔들을 한 장 또 한 장 씻어서
    즐겁게 웃을 날을 만들고 있습니다.


    당신이 외롭고 허전하면 하늘을 보세요.
    이제까지 당신은 몰랐어도
    둥실 흘러가는 구름들이 어깨동무하며
    당신의 친구 되어 힘껏 또 힘껏 손잡고 도우며
    사는 날을 만들고 있습니다.


    • 당신이 용기가 필요하면 하늘을 보세요.
      이제까지 당신은 몰랐어도
      동쪽 하늘에서 떠오르는
      새날의 태양이 당신의 길이 되어
      환히 더 환히 비추며
      소망을 이룰 날을 만들고 있습니다 07월 04일 21:21

      답글을 쓰면 상대에게 알림이 갑니다.
    • 함께 어울리며 살아요
      인연이란 이런거래요
      씨앗은 흙을 만나냐 싹이트고
      고기는 물을 만나야 숨을쉬고
      사람은 사람다운 사람을 만나야 행복하고
      맹수들은 산이 깊어야 하고 또한
      나무는 썩은 흙이 있어야
      뿌리를 깊이 내릴 수 있고
      이렇듯 만남이 인연의 끈이 됩니다 07월 18일 02:54 NEW

      답글을 쓰면 상대에게 알림이 갑니다.
    저장

06월 26일

  • @공수래공수거 인생사 @
    자식도 품안에자식이 자식이요
    내외도 이부자리 안에서 내외지
    야부지게 산들 뽀족할리 없고
    덤덤 하게 살아도 믿질것없다,
    속을줄도 알고 질줄도 알자,
    자네 주머니 든든 하거든
    술한잔 받아주게
    나돈 있으면 자네 술한잔 사줄께
    해는 가물가물 서산에 걸리면 내일이
    오것만 우리네 인생 가물가물 서산에
    해 걸리면 내일이 없다네
    모두가 부질없는짓 살아온 시간보다
    남은 시간이 짧다네 ~
    지고갈건가 안고갈것가?
    여보시게?
    몸이나 건강하소
    공수래 공수거라네~

    저장
1 2 3 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