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영님의 프로필

,자유트로트로 03월 07일 20:18

한마디
저장
600자 남음

12월 07일



  • 이름은 달라도..
    친구라는 이름으로..
    모습은 달라도..
    우정이라는 모습으로..
    매일 만나도 실증나지 않는 친구..
    매일 생각해도 싫지 않은 우정~!
    언제나 함께 할 수 있는 친구..
    언제나 찾을 수 있는 우정~!
    그런 친구가 좋아..
    그런 우정이 좋아..
    널 위해 울어줄 수도 있어서 좋고..
    널 위해서 밤새 이야기할 수 있어서 좋고..
    친구!! 우정이란 이름으로
    오래토록 함께해요...
    행복하고 줄거운 날 되세요 ^*^

    저장

08월 06일

    저장

06월 22일

  • 우리를 아프게 하는 것은
    이별이 아니라 그리움이다.

    헤아릴 수 없는 시간에 매달려
    바들바들 떨고 있는 마지막 잎새처럼

    저녁햇살에 붉어진 가슴 어쩌지 못해
    제 그림자만 오래도록
    바라보아야 하는 겨울나무처럼...

    서로 영원히 함께 하지 못하고
    멀리 바라보아야 하는 그리움이다.

    우리를 아프게 하는 것은
    서로 애틋한 눈빛만
    바람에 실어 보내는 그 그리움이다

    저장

02월 10일

  • 강이 반갑습니다
    저장

02월 02일

  • 국장김학룡 ㅎㅎㅎ새해도 건강하시고 늘행복 빌어요///^*^
    저장

2021년 08월 18일

    저장

2021년 06월 04일

    저장

2021년 05월 28일

  • 달콤한딸기 draian200네이트
    저장

2021년 05월 15일

    저장

2021년 05월 01일

  • 사랑채 소영님 언제나 건강하시고 행복이 가득 하시길
    저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