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mpple님의 프로필

어제는 모처럼 아이 옷을 사기위해 수원에 나갔다.... 드라이브도 하고 잘 모르는 사람이지만 연인들이 참 행복한 모습을 보니 나도 힐링이 되었.. 06월 29일 20:29

한마디
저장
600자 남음

06월 29일

  • ampple  어제는 모처럼 아이 옷을 사기위해 수원에 나갔다.... 드라이브도 하고 잘 모르는 사람이지만 연인들이 참 행복한 모습을 보니 나도 힐링이 되었네.... 그리고 행복하게 사시는 시부모님을 보면서 다시 맘을 잡아보긴했다...... 평상시에는 무뚝이지만 시부모님께 아들이야기 사는 이야기 등등 애교쟁이 숙이처럼 주절주절 그러고 왔네....... 빨리 동대표가 나와야하는데 나두 헬스하고싶다.... 신랑은 나보고 동대표하라고 한다, ㅡㅡ;;
    저장
  • ampple  비가오네... 청록색이 참 아름답네....
    저장
  • ampple  마스크를 꼭 씁시다....
    저장

06월 26일

  • ampple  신랑과 아들은 공원에 나갔다.... 밤에 처음으로 나만의 시간을 가져본다......
    저장
  • ampple  여름이다.....^^
    저장

2019년 09월 26일

2019년 09월 20일

  • ampple  토이 내가 너의 곁에 잠시 살았다는걸 지금 들어두 좋네 ...
    저장

2019년 09월 14일

    저장

2019년 09월 04일

  • ampple  비가 엄청나게 쏟아지네.... 올만에 세이에 접속해봤다....
    저장

2019년 06월 20일

  • 좋네요......

    저장
1 2 3 4 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