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지그림님의 프로필

오늘 영원을 다하여 꽃을 피우고 내일은 이는 허공에 가득 눈발을 날리어 영원을 지운다 01월 09일 12:02

한마디
저장
600자 남음

11월 28일

  • 꼬맹이의 먹망...ㅎㅎ

    저장

11월 23일

10월 27일

10월 18일

08월 08일

  • 마장 호수 출렁다리...멋진 곳 이다...찰랑이는 호수의 물결에서 가을이 오고 있음을 느낀다...

    저장

08월 02일

07월 07일

  • 딸래미랑..이쁜카페에서 망중한......언제나 행복하다....

    저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