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베님의 프로필

그 무엇도 º.. 06월 01일 17:12

한마디
저장
600자 남음

09월 30일

  • 수호ll 베ㅔㅔㅔㅔㅔㅔㅔㅔㅔㅔㅔㅔㅔㅔㅔㅔㅔㅔㅔㅔㅔㅔㅔㅔㅔㅔㅔㅔㅔㅔㅔㅔㅔㅔㅔㅔㅔㅔㅔㅔㅔㅔㅔㅔㅔㅔㅔㅔㅔㅔㅔㅔㅔㅔ베 명절 즐겁고 행복하게 보내~~~~ 건강 잘 챙기고
    • 작년부터 차례를 안지내서 명절날 할게읍네 ㅋㅋ 10월 06일 20:26

      답글을 쓰면 상대에게 알림이 갑니다.
    저장

09월 09일

  • 수호ll 내가 돌아 왔다 ㅎㅎㅎ
    • 그동안 잘 지냈어?? 09월 09일 11:06

      답글을 쓰면 상대에게 알림이 갑니다.
    • 어랏..오빠 왔넹? ㅎㅎ 이제 한국에서 지내는거야?
      잘왔네. 잘왔어 ㅎㅎ나 요즘 딴거하느라고 세이를 잘 안와~~
      가끔와서 아는척할께~ ㅋㅋ 10월 06일 20:25

      답글을 쓰면 상대에게 알림이 갑니다.
    • 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 자주해ㅎㅎㅎㅎ 10월 06일 20:27

      답글을 쓰면 상대에게 알림이 갑니다.
    저장

08월 26일

08월 11일

  • 아빠는 말씀하셨다.
    너무 작은 것들까지 사랑하진 말라고.
    작은 것들은 하도 많아서 네가 사랑한 그 많은 것들이
    언젠간 모두 널 울게 할테니까.

    나는 나쁜 아이였다보다.
    아빠가 그렇게 말씀하셨음에도 나는
    빨간 꼬리가 예쁜 플라망고 구피를 사랑했고,
    비오는 날 무작정 날 따라왔던
    하얀 강아지를 사랑했고,
    분홍색 끝이 예뻤던
    내 여름 샌들을 사랑했으며
    크리스마스 선물로 받은
    갈색 긴머리 인형을 사랑했었고,
    내머리 쓱쓱 문질러대던
    아빠의 커다란 손을 사랑했었다.

    • 그래서 구피가 죽었을 때
      강아지를 잃어버렸을 때
      샌들이 낡아 버려야했을 때
      이사를 오며 인형을 버렸을 때
      아빠가 돌아가셨을 때
      그때마다 난 울어야했다.

      아빠 말씀이 옳았다.
      내가 사랑한 것들은 언젠간 날 울게 만든다.


      신지상/지오 <베리베리 다이스키 中> 08월 11일 18:11

      답글을 쓰면 상대에게 알림이 갑니다.
    저장
    저장

07월 28일

  • 별이 누나 오랜만이에요 ~~ !!

    정말 오랜만에 세이 들어왔네요 ㅎㅎ 여전히 잘 지내고 계시는거죠 ?

    장마 시즌인데 비 피해는 없는지 아프시진 않는지 걱정이네요 ㅜ ㅜ

    올해 여름 휴가는 다녀오셨을려나요!? 저는 다녀왔어요 !!
    • 헐 ~~ 진짜 진짜 올만이당~ 잘 지낸거야?
      나도 세이를 거의 안해서..오랫만에 접속했더니 별이 다녀갔네~
      장마철이라 뉴스보면 난리도 아니던데, 다행히 내가 사는곳은
      지대가 높아서 그런가 괜찮다는~ 별이네는 어떤가 모르겠넹
      코로나 때문에 한동안 친정엘 못가서 휴가때 친정이나 다녀오려구
      생각중인데.. 그때도 비가 많이 오면 어찌될지 모르겠음 ㅎㅎ 08월 11일 16:33

      답글을 쓰면 상대에게 알림이 갑니다.
    • 코로나에 장마까지 겹쳐서 집을 못벗어나니..주구장창 집에서
      게임만 하고 있는중 ㅋㅋ 08월 11일 16:34

      답글을 쓰면 상대에게 알림이 갑니다.
    저장

07월 08일

  • 북동풍 잘 있나~~~??
    잘 지내~~^^
    • 너도 잘 있나~~?? 잘지내~~~ ㅋㅋ 08월 11일 16:26

      답글을 쓰면 상대에게 알림이 갑니다.
    저장

06월 05일

  • 폴더 루시 ㅋ

    • 귀엽긴하다^^ 06월 06일 17:33

      답글을 쓰면 상대에게 알림이 갑니다.
    • 아 귀엽네 ㅠㅠ 냥이 기르고싶어.. 07월 06일 15:41

      답글을 쓰면 상대에게 알림이 갑니다.
    저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