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스트 음악평

  • 퍼플세상은 깨어진 꿈들의 흔적만 남은
    끝없는 길과 같아요.
    불루까페에서 만나자는 당신의 이야기를 들었는데
    그대는 어디 계셨나요
    관심없는 사람을 만나는 곳이라 알려진 이 곳 블루 카페

    2명이 이글에 맞아맞아 하셨습니다.

음악평 (7건)

저장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