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obby McFerrin(바비 맥퍼린)
Bobby McFerrin(바비 맥퍼린) 주소복사
활동 유형 : 솔로 (남자)
활동 : 1982년 ~
데뷔 : 1982년
장르 : 팝 (Pop)
좋아

베스트 음악평

  • 뮤직토피아Robert "Bobby" McFerrin, Jr. (born March 11, 1950) is a jazz and a cappella vocal performer, vocal improviser and conductor. He is best known for his 1988 hit song "Don't Worry, Be Happy". He is a ten-time Grammy Award winner.

    1명이 이글에 맞아맞아 하셨습니다.

음악평 (3건)

저장
  • NewHaven와우!!
    아이가 태어난다면 이 분께 꼬옥 음악 사사받게 하고 싶어집니다!
    내한공연때도 뵙고 배틀하고 직접 인사나눈 분! ^^*
    • 천의무봉의 음악적 재능을 가진 사나이 재즈, 클라식, 크로스 오버를 넘나드는 대단한 아티스트죠 10년 06월 18일 14:50

      답글을 쓰면 상대에게 알림이 갑니다.
    저장
    저장
  • 뮤직토피아Robert "Bobby" McFerrin, Jr. (born March 11, 1950) is a jazz and a cappella vocal performer, vocal improviser and conductor. He is best known for his 1988 hit song "Don't Worry, Be Happy". He is a ten-time Grammy Award winner.

    1명이 이글에 맞아맞아 하셨습니다.

    • 출생 : 1950년 3월 11일 (미국)

      데뷔앨범 : 1982년 1집 앨범 [Bobby McFerrin]
      수상 : 1992년 제35회 그래미 어워드 최우수 재즈 보컬 퍼포먼스상
      경력 : 1988년 9월 'Don't Worry Be Happy' 로 아카펠라 최초로 빌보드 1위 기록 09년 07월 19일 11:46

      답글을 쓰면 상대에게 알림이 갑니다.
    • ‘목소리 연주’의 진수 들려주는 바비 맥퍼린… 음역의 한계 깨뜨리며 지휘봉도 잡을 예정
      1인 아카펠라 열풍을 일으킨 ‘목소리 연주곡’ <돈 워리, 비 해피>(Don’t Worry, Be Happy)로 너무나 유명한 바비 맥퍼린(Bobby Mcferrin)은 하나의 수식어를 붙이기 어려운 음악가다. 09년 07월 19일 11:48

      답글을 쓰면 상대에게 알림이 갑니다.
    • 악기의 도움 없이 4옥타브를 넘나드는 목소리만으로 모든 노래를 ‘연주’할 수 있는 보컬리스트이자, 재즈?팝?클래식 등 장르의 경계를 넘나드는 음악가이며, 교향악단을 이끄는 지휘자이기도 하다. 09년 07월 19일 11:49

      답글을 쓰면 상대에게 알림이 갑니다.
    • 진성과 가성, 베이스 음역에서 소프라노 음역까지를 넘나들며 인간의 음성으로 만들 수 있는 표현의 한계를 깨 보인 바비 맥퍼린의 목소리는 아버지에게서 물려받은 것. 그의 아버지 로버트 맥퍼린은 뉴욕 메트로폴리탄 오페라극장에서 노래한 최초의 아프리카계 성악가였다. 09년 07월 19일 11:50

      답글을 쓰면 상대에게 알림이 갑니다.
    • 음악적인 분위기 속에서 성장해 클라리넷과 피아노 등을 두루 배운 바비 맥퍼린은 고등학교 시절 ‘바비 맥 콰르텟’을 결성해 순회 공연을 하기도 했고, 70년대 후반부터 재즈 보컬리스트로 활동하며 “오케스트라의 표현력에 버금가는 초고난도의 미성” “목소리의 마술사”라는 평을 얻었다. 09년 07월 19일 11:50

      답글을 쓰면 상대에게 알림이 갑니다.
    • 1988년에는 <심플 플레주어스> 음반의 가 엄청난 인기를 얻으며 팝 음악에서도 낯설지 않은 이름이 되었고, 1992년에는 첼리스트 요요 마와 협연한 음반으로 빌보드 클래시컬 차트에 2년 이상 머무르는 진기록을 낳았다. 09년 07월 19일 11:51

      답글을 쓰면 상대에게 알림이 갑니다.
    • 존 헨드릭스, 맨해튼 트랜스퍼, 허비 행콕, 칙 코리아 등 많은 아티스트들과 함께 <바비 맥퍼린>(1982)부터 <비욘드 워즈>(2002)까지 12장의 음반을 발표하며 재즈?팝 분야에서 10번이나 그래미상을 받았다. 09년 07월 19일 11:51

      답글을 쓰면 상대에게 알림이 갑니다.
    • 재즈의 즉흥성과 클래식하면서도 유머러스한 감성으로 보컬리스트로서 절정의 인기를 얻었을 때 그는 갑자기 콘서트와 이벤트를 미루고 레너드 번스타인, 구스타프 마이어, 오자와 세이지 등으로부터 체계적인 클래식 음악 수업을 받은 뒤 다시 지휘자와 작곡자로 변신했다. 09년 07월 19일 11:52

      답글을 쓰면 상대에게 알림이 갑니다.
    • 1990년 40살 생일을 맞아 샌프란시스코 심포니 오케스트라를 지휘한 것을 시작으로 베를린 필, 뉴욕 필, 빈 필, 런던 심포니 등 세계적인 교향악단을 지휘하며 지휘자로서도 능력을 인정받았다. 95년에는 모차르트, 바흐, 차이코프스키 등의 작품을 재해석해 세인트 폴 실내악단을 지휘하며 연주한 음반 을 내놓기도 했다. 09년 07월 19일 11:52

      답글을 쓰면 상대에게 알림이 갑니다.

    • http://www.youtube.com/ 에서 동영상 보세요 09년 07월 19일 12:06

      답글을 쓰면 상대에게 알림이 갑니다.
    저장
1